속보
VIP
통합검색

샤넬이어 루이비통도 가격 인상…'김희애 가방' 1000만원 돌파

머니투데이
  • 조한송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6.01 08:19
  • 글자크기조절
(파리 AFP=뉴스1) 김성식 기자 = 26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에 위치한 루이비통 매장 전경. 이날 루이비통모에헤네시(LVMH) 그룹은 미국과 유럽, 일본에서의 수요 증가로 인해 지난해 매출(23%)과 영업이익(17%)모두 증가했다고 밝혔다. 2023.1.26.   ⓒ AFP=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파리 AFP=뉴스1) 김성식 기자 = 26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에 위치한 루이비통 매장 전경. 이날 루이비통모에헤네시(LVMH) 그룹은 미국과 유럽, 일본에서의 수요 증가로 인해 지난해 매출(23%)과 영업이익(17%)모두 증가했다고 밝혔다. 2023.1.26. ⓒ AFP=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명품 브랜드 루이비통이 6월 1일부로 일부 가방 제품의 가격을 인상했다. 지난해 2월과 5월 두 차례에 걸쳐 일부 제품의 가격을 올린 데 이어 1년 만이다. 특정 제품의 경우 하룻밤새 가격이 70만원 이상 뛰어 가격 인상률이 7%를 넘었다.

1일 루이비통에 따르면 알마PM은 250만원에서 266만원으로 가격이 6.4% 올랐다. 클루니 BB는 307만원에서 322만원으로 4.9%, 마들렌BB는 363만원에서 371만원으로 2.2%올랐다.

네오알마 BB는 319만원에서 322만원으로 올랐고 스피디 반둘리에 25 사이즈는 244만원에서 250만원으로 2.5% 인상됐다. 이밖에 삭 플라 BB는 302만원에서 314만원으로 뛰었다. 특히 배우 김희애 가방으로 유명세를 탄 '카퓌신 MM'의 경우 984만원에서 1055만원으로 오르며 7.2% 뛰었다.

루이비통은 지난해 2월과 5월 두 번의 가격 인상에 그쳐 4분기 추가 인상설이 우세했다. 연초 인상설도 제기됐으나 예상보다 늦은 1일 인상에 나섰다. 온라인 커뮤니티에선 루이비통이 1일 가격 인상에 나설 것이란 얘기가 돌면서 서둘러 구매에 나서는 '루테크족(루이비통+재테크)'이 등장하기도 했다.

한편 지난해에만 두 차례에 걸쳐 가격을 인상한 루이비통은 국내에서 최고 실적을 경신했다.

루이비통 코리아는 지난해 국내에서 1조6922억원의 매출을 올렸다. 전년도의 1조4680억원보다 15.2% 늘어난 수치다. 영업이익은 4177억원으로 38.3% 증가했고, 순이익은 3800억원으로 68.9% 늘었다.

현재 글로벌 명품 브랜드 중 한국에서 1조원 이상 연매출을 달성한 브랜드는 루이비통과 샤넬이 유일하다. 루이비통모에헤네시그룹의 또 다른 브랜드인 디올도 지난해 매출액이 9305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52% 증가했다. 영업이익은 3238억원으로 53% 늘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코로나 이어 암 정복 도전…'mRNA 산업화' 이끈 두 과학자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골프 최고위 과정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