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케이뱅크, 정기예금 연 4.0% 특판 시행한다

머니투데이
  • 김도엽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214
  • 2023.06.01 09:01
  • 글자크기조절
케이뱅크, 정기예금 연 4.0% 특판 시행한다
케이뱅크는 연 4.0% 금리를 제공하는 정기예금 특판을 시행한다고 1일 밝혔다.

특판 기간동안 '코드K 정기예금' 12개월 이상 24개월 미만을 선택해 가입하면 연 4.0% 금리를 받을 수 있다.

이번 특판은 5000억원 한도가 소진될 때까지 진행되며, 가입 가능금액은 100만원 이상이면 제한이 없다.

은행연합회 소비자포털에 따르면 지난달 시중은행의 정기예금에 가입한 고객이 받은 평균 금리가 1년 기준 연 3.45%인 것과 비교하면 케이뱅크의 연 4.0% 금리는 업계 최고 수준이다.

이번 특판은 카드이용, 급여이체 등 복잡한 조건 없이 한도 소진 시까지 케이뱅크 고객 누구나 가입만 하면 자동으로 특판 금리를 적용 받을 수 있다.

케이뱅크는 특판 시행과 별도로 3개월, 6개월 상품 금리를 0.2%포인트 인상한다. 3개월 이상 6개월미만 상품 금리를 연 3.3%에서 연 3.5%로, 6개월 이상 12개월 미만 금리는 연 3.4%에서 연 3.6%로 올렸다.

이번에 인상된 금리는 케이뱅크가 업계 최초로 도입한 금리보장서비스 혜택도 적용된다. 금리보장서비스는 고객이 가입한 예금 상품의 금리가 가입일로부터 14일 이내에 인상되는 경우, 인상된 금리를 예금의 가입일부터 소급 적용해주는 서비스다.

이에 5월 18일 이후에 '코드K 정기예금' 3개월이상 24개월 미만 기간을 가입한 고객은 자동으로 가입한 기간별로 인상된 금리가 만기까지 적용된다.

케이뱅크 관계자는 "지난달부터 예적금에 대한 고객 수요가 늘어남에 따라 더 큰 혜택을 드리기 위해 이번 특판을 기획하게 됐다"며 "특별한 조건 없이 간편하게 가입해 연 4% 금리 혜택을 누리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포스코 산 조카 vs 에코프로 산 삼촌…추석 재테크 승자는?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골프 최고위 과정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