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아파트 공사 현장서 숨진 채 발견된 노동자…외상 흔적 없어

머니투데이
  • 박효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6.02 11:24
  • 글자크기조절
/사진=임종철 디자인기자
/사진=임종철 디자인기자
전남 광양의 한 아파트 공사 현장에서 노동자가 숨진 채 발견됐다.

2일 뉴시스에 따르면 전날 오전 11시 48분쯤 광양시 황금동 한 아파트 공사 현장 내 1개 동 15층 복도에서 노동자 A(66)씨가 쓰러져 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A씨는 신고받고 출동한 구조 당국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 발견 당시 A씨의 몸에 외상 흔적은 없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이날 오전 부검을 통해 A씨가 숨진 경위를 확인할 방침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반도체 바닥 찍고 무역흑자 2년내 최대…'그린라이트' 켰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