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尹대통령, 동티모르 대통령 만나 협력 논의…北미사일 규탄

머니투데이
  • 박종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6.02 18:28
  • 글자크기조절

[the300]

[서울=뉴시스] 윤석열 대통령이 2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열린 한-동티모르 정상 면담에서 조제 라모스 오르타 동티모르 대통령과 악수하고 있다. (사진=대통령실 제공) 2023.06.02.
[서울=뉴시스] 윤석열 대통령이 2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열린 한-동티모르 정상 면담에서 조제 라모스 오르타 동티모르 대통령과 악수하고 있다. (사진=대통령실 제공) 2023.06.02.
윤석열 대통령이 '2023 제주포럼' 참석차 방한 중인 조제 하무스 오르타 동티모르 대통령과 2일 면담을 갖고 양국 관계 발전 방안을 논의했다.

이도운 대통령실 대변인에 따르면 윤 대통령은 오르타 대통령과 양국의 국제무대 협력, 한반도 문제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양 정상은 1999년 동티모르의 독립을 지원하기 위해 대한민국이 유엔 평화유지군(UN PKO) 자격으로 상록수 부대를 파견하면서 시작된 양국의 특별한 관계가 그동안 꾸준히 발전해 왔다는데 공감했다. 앞으로는 개발, 노동, 교육, 산림 등 다양한 분야에서 더욱 내실있게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윤 대통령은 현재 동티모르 전역에서 우리 코이카(KOICA, 한국국제협력단)가 보건·의료, 교육·훈련, 환경과 연계된 개발협력 사업을 활발히 진행 중임을 설명했다. 이어 동티모르에서 활동 중인 우리 봉사단원들의 원활한 활동을 위한 오르타 대통령의 각별한 관심과 지원을 당부했다.

또한 윤 대통령은 작년 아세안 정상회의에서 동티모르가 아세안 회원국 가입을 전제로 옵서버 지위를 획득한 것을 축하했다. 윤 대통령은 "우리 정부가 '한-아세안 연대구상'(KASI)을 바탕으로 아세안과의 협력을 심화해나가고 있는 만큼 동티모르의 최종적인 아세안 가입을 통해 양국 간 협력이 더욱 증진되기를 기대한다"고 했다.

[서울=뉴시스] 윤석열 대통령이 2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조제 라모스 오르타 동티모르 대통령을 영접하고 있다. (사진=대통령실 제공) 2023.06.02.
[서울=뉴시스] 윤석열 대통령이 2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조제 라모스 오르타 동티모르 대통령을 영접하고 있다. (사진=대통령실 제공) 2023.06.02.
오르타 대통령은 한국의 눈부신 발전 경험과 혁신에서 많은 영감을 얻고 있다면서 동티모르의 경제 발전에 한국 정부와 기업들이 함께해 주기를 바란다고 했다. 아울러 "한국의 아세안 대상 인적자원 역량 강화 프로그램에 동티모르가 포함되기를 희망한다"며 "더 많은 동티모르의 청년들이 한국에 유학할 수 있게 장학금 혜택도 주어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오르타 대통령은 한국의 글로벌 책임외교 비전과 '한-아세안 연대구상'을 적극 지지한다면서 지역·국제 무대에서 한국과 긴밀히 협력하겠다고 했다. 특히 동티모르는 한국의 부산 세계박람회 개최를 포함해 UN 안보리비상임이사국 진출, 국제해양법재판관 선출을 적극 지지한다고 밝혔다.

양 정상은 지난달 31일 북한이 국제사회의 경고에도 불구하고 '정찰위성 명목의 장거리 탄도미사일' 발사를 감행한 것을 규탄하고 이는 유엔 안보리 결의를 명백히 위반한 불법행위임을 강조했다. 오르타 대통령은 북한에 대한 국제사회의 단호하고 단합된 대응을 위한 공조에 적극 참여할 것이라고 하면서 이번 제주포럼을 포함해 각종 국제기구와 다자포럼 계기에 북한 정권의 행태를 단호히 지적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코인이야 코스피야…하반기 비트코인, 박스권 벗어날까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골프 최고위 과정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