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황선홍호, '역대 전적 우위' 중국과 6월 원정 평가전... 명단 5일 발표

스타뉴스
  • 박재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6.03 14:48
  • 글자크기조절
황선홍 아시안게임 축구대표팀 감독. /사진=KFA
황선홍 아시안게임 축구대표팀 감독. /사진=KFA
황선홍 감독이 이끄는 항저우 아시안게임 축구 대표팀이 중국과 원정 평가전을 치른다.

대한축구협회(KFA)는 항저우 아시안게임을 준비하는 24세 이하(U-24) 대표팀이 오는 15일과 19일 중국 저장성의 진화 스타디움에서 중국과 친선경기를 벌인다고 3일 밝혔다. 한국은 중국과의 U-23 대표팀 역대 적전에서 11승 3무 1패로 앞선다.

아시안게임 남자 축구는 원래 23세 이하(U-23) 선수들이 출전하지만 지난해 열릴 예정이던 항저우 대회가 1년 연기되면서 U-24 선수들로 대표팀을 꾸리게 됐다.

아시안게임 대표팀은 3월 카타르에서 현지 클럽과 두 차례 연습경기를 치렀고, 지난달 파주 국가대표 트레이닝센터(NFC)에서 사흘간 소집 훈련을 진행한 바 있다.

이번 중국 평가전에 나설 선수 명단은 5일 발표된다. 이어 12일 인천국제공항에 소집해 곧장 중국으로 떠날 예정이다.

한편 항저우 아시안게임 축구 경기는 9월 19일부터 열린다. 이번 한국-중국의 친선경기가 개최될 진화 스타디움은 아시안게임 축구 경기장 중 하나다. 한국 아시안게임 대표팀은 아시안게임 2014년 인천, 2018년 자카르타·팔렘방 대회에 이어 3회 연속 금메달에 도전한다.

황선홍 감독과 훈련 중 선수들에게 이야기를 하고 있다. /사진=KFA
황선홍 감독과 훈련 중 선수들에게 이야기를 하고 있다. /사진=KFA
훈련 중인 아시안게임 축구 대표팀의 모습. /사진=KFA
훈련 중인 아시안게임 축구 대표팀의 모습. /사진=KFA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하루만에 80% 수익" 공모주 강세…상장 앞둔 대어 뭐 있나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