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한미 국방장관 '깜짝 회담'…北 발사체 공동조사키로

머니투데이
  • 세종=유재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6.03 22:52
  • 글자크기조절
이종섭 국방부장관이 3일(현지시간), 싱가포르 샹그릴라 호텔에서 한미일 국방장관회담을 앞두고 로이드 오스틴 미국 국방장관을 만나 회동하며 양국 간 국방협력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 (사진=국방부 제공)
이종섭 국방부장관이 3일(현지시간), 싱가포르 샹그릴라 호텔에서 한미일 국방장관회담을 앞두고 로이드 오스틴 미국 국방장관을 만나 회동하며 양국 간 국방협력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 (사진=국방부 제공)
한미 국방장관이 예정에 없던 약식 회담을 열고 북한 발사체를 인양 이후 공동조사하는 데 합의했다. 또 한미일 국방장관은 북한 미사일 경보 정보 실시간 공유에도 합의했다.

국방부는 3일 오전 싱가포르 샹그릴라호텔에서 이종섭 국방부 장관과 로이드 오스틴 미국 국방장관이 10분 가량의 약식 회담을 가지고 이같이 합의했다고 밝혔다. 두 장관이 양자회담을 연 것은 지난 1월 서울 회담 이후 약 4개월 만이다.

합동참모본부에 따르면 북한이 5월 31일 오전 6시 29분쯤 발사한 우주발사체(천리마-1형)는 백령도 서쪽 먼바다 상공을 통과해 어청도 서방 200여km 해상에 비정상적 비행으로 낙하했다. 우리 군은 이날 오전 8시5분경 낙하지점에서 '북 주장 우주발사체' 일부로 추정되는 물체를 식별하는데 성공해 인양 작업을 진행 중이다.

우리 군은 2일 오후 우주발사체 낙하 수역에 해군 잠수함 청해진함을 투입해 상황을 살폈다. 해군 수상함구조함 '통영함'과 '광양함'도 인양 작업을 지원하고 있다. 오늘 오전부터는 전북 군산 어청도 서쪽 200여km 거리 바다에서 해난구조전대(SSU) 심해 잠수사를 투입했다.

이날 두 장관은 지난 4월 워싱턴 한미 정상회담에서 확장억제 강화 일환으로 창설하기로 한 협의체인 핵협의그룹(NCG) 출범에 대해서도 논의했다.

한미 군 당국은 워싱턴 정상회담과 7개국(G7) 정상회담 등이 잇달아 열리며 양국 간 군사협력이 충분하다고 판단, 따로 양자회담을 잡지 않았다. 하지만 두 장관은 이날 한미일 국방장관 회담이 열리기 전 잠시 회담을 열고 북한 우주발사체 잔해 공동조사라는 성과를 도출했다.

한편 이날 이 장관을 비롯 미국 로이드 오스틴 국방장관, 일본 하마다 야스카즈 방위대신 등 한미일 3국 국방부 장관은 북한 미사일 경보 정보를 실시간 공유하는 메커니즘을 연내 가동하는 데 합의했다.

3국 장관은 기술적인 사안에 대한 실무협의를 통해 진행 중인 진전사항을 논의하고 이것이 한반도와 지역의 억제, 평화 및 안정을 위한 중요한 절차임을 확인했다. 아울러 미사일 경보정보 실시간 공유 메커니즘의 가동을 위해 향후 수개월 내 추가적인 진전을 이뤄나가기로 했다.

같은 날 이 장관은 조셉 보렐 폰테예스 EU 외교안보정책 고위대표(장관급), 어니타 어낸드 캐나다 국방장관, 카샤 올롱그렌 네덜란드 국방장관과 양자회담을 갖고 한반도를 포함한 지역 안보정세 및 양국 간 국방교류협력 대한 의견을 교환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내려야 할때 못 내렸다…시장과 다르게 가는 '연료비연동제'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