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尹대통령, 민간단체 보조금 비리에 "단죄· 환수조치 철저히"

머니투데이
  • 박소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06.05 09:45
  • 글자크기조절

[the300](상보)전날 감사 결과 발표와 관련, 재차 후속조치 당부

윤석열 대통령이 23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열린 국무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2023.05.23. /사진=뉴시스
윤석열 대통령이 23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열린 국무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2023.05.23. /사진=뉴시스
윤석열 대통령이 5일 비영리 민간단체에 대한 국고보조금 감사 결과와 관련해 "보조금 비리에 대한 단죄와 환수 조치를 철저히 하라"고 밝혔다.

윤 대통령은 이날 오전 이같이 지시했다고 이도운 대통령실 대변인이 서면브리핑을 통해 밝혔다.

앞서 이관섭 국정기획수석은 전날 브리핑을 갖고 최근 3년간 국가보조금을 받은 1만2000여개 비영리 민간단체를 국무조정실 중심으로 감사한 결과, 1조1000억원 규모의 사업에서 1865건의 부정·비리를 적발했다고 밝혔다. 현재까지 확인된 부정 사용액만 314억원에 달한다. 전체 민간 단체는 2만5000여개로 우선 절반 가량에 대한 감사 결과가 이날 발표됐다.

대통령실은 이번에 적발된 횡령, 리베이트 수수, 허위수령, 사적사용, 서류조작, 내부거래 등 부정행위들에 대해 사업 보조금 환수, 형사고발, 수사의뢰 등 강력한 조치를 취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윤 대통령은 이와 관련, 강력한 후속조치 시행을 다시 한 번 당부한 것으로 보인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KB국민은행 ELS 불완전판매 첫 확인…후폭풍 예고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