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수협재단, 의료 사각지대 어업인들 찾아가는 의료서비스로 해소 나서

로피시엘 옴므
  • 로피시엘=박영복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6.05 18:02
  • 글자크기조절

경상국립대병원-남해군수협, 어업인 대상 의료봉사활동
내과·정형외과 등 전문의 진료 및 각종 검사 서비스 제공
지역 어업인 주민 등 160여 명 진료 혜택 수혜

/사진제공=수협중앙회
/사진제공=수협중앙회
수협재단(이사장 노동진)이 찾아가는 의료서비스로 의료 사각지대에 놓인 어업인들의 복지 증진에 나섰다.

수협재단은 지난 3일 경상국립대학교병원(병원장 안성기)과 함께 남해군 창선면 종합복지회관에서 어업인과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의료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이번 봉사활동에는 경상국립대병원 의료진 43명과 경상국립대 의대생 24명 등이 참여해, 내과, 정형외과, 안과, 이비인후과, 비뇨기과 전문의의 진료를 비롯해 혈액 및 소변검사 등 각종 검사를 진행했으며, 어업인과 지역주민 160여 명이 진료 혜택을 받았다.

/사진제공=수협중앙회
/사진제공=수협중앙회
이날 의료 진료를 받은 어업인은 "평소 몸이 안 좋아도 제대로 된 의료서비스를 받기 힘들었는데, 이번 기회에 대학병원의 수준 높은 진료를 받을 수 있어 감사하다"고 말했다.

노동진 이사장은 "어업인들을 위해 애써 준 경상국립대병원 의료진과 관계자 그리고 남해군수협 임직원분들께 감사드린다"며 "경남지역의 더 많은 어업인이 의료복지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경상국립대병원과 협력을 강화해나가겠다"고 밝혔다.

수협재단과 경상국립대병원은 의료 접근성이 취약한 경남지역 어촌에 찾아가는 의료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도·어간 의료격차를 해소하고자 작년 7월 의료지원협약을 체결하였으며, 협약체결 후 남해군에서 처음으로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한편, 수협재단은 지난 2010년부터 협약체결병원에 대한 의료봉사활동비 지원과 어업인에 대한 건강검진비 및 수술·치료비를 지원하는 의료지원사업을 펼쳐왔으며, 2022년까지 총 31억 원을 투입하여 18,436명의 어업인에게 의료복지 혜택을 제공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포스코 산 조카 vs 에코프로 산 삼촌…추석 재테크 승자는?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