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불륜 의심했는데…동호회 나가던 남편, 대출까지 받아 돈 쓴 곳

머니투데이
  • 이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216,451
  • 2023.06.07 06:38
  • 글자크기조절
/사진=MBC '혓바닥 종합격투기 세치혀' 방송 화면
/사진=MBC '혓바닥 종합격투기 세치혀' 방송 화면
불륜인 줄 알았으나 알고 보니 사이비 종교에 빠진 남편의 사연이 공개됐다.

지난 6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혓바닥 종합격투기 세치혀'에서는 이혼 전문 변호사 양나래가 '차라리 불륜인 게 더 낫겠다'는 마음이 생길 만큼 충격적인 사연을 전했다.

/사진=MBC '혓바닥 종합격투기 세치혀' 방송 화면
/사진=MBC '혓바닥 종합격투기 세치혀' 방송 화면

양나래는 40대 중반 부부의 이야기라며 운을 떼며, 순하고 가정적인 남편이 자전거 동호회에 나간 뒤부터 달라지기 시작했다고 말했다.

자전거를 타더라도 저녁 시간 전에는 들어오던 남편이 밤 10시가 넘도록 들어오지 않았고, 운동 후 돌아왔을 때도 씻고 온 듯 뽀송뽀송했다고. 게다가 그는 저녁마다 휴대폰을 손에서 떼지 않았다.

이런 남편을 보며 아내는 불륜을 의심했고, 주말에 자전거를 탄다며 나간 남편을 미행했다.

/사진=MBC '혓바닥 종합격투기 세치혀' 방송 화면
/사진=MBC '혓바닥 종합격투기 세치혀' 방송 화면

남편은 나가던 중 불륜녀로 의심되는 20대 초반의 여성과 30대 초반의 여성을 차에 태웠고, 세 사람은 함께 수상한 집에 들어가는 모습을 목격했다.

1시간을 기다려도 남편과 두 여성이 나오지 않아 애가 타던 그때, 문이 열리면서 남편과 두 여성을 포함해 사람들이 우르르 쏟아져나왔다고.

의아한 상황에 결국 아내는 남편에게 달려가 다짜고짜 "당신 여기서 뭐 하는 거야?"라고 물었고, 남편은 "우리 가족들 잘되라고 기도하는 곳"이라고 답했다.

양나래는 "그곳은 사이비 종교 모임이었다"고 밝혔다. 남편이 동호회 여성에게 포교 당해 거짓말을 하고 사이비 종교 모임에 나갔던 것이었다. 심지어 그는 "'가족을 위해 기도하는데 써야 한다'며 온갖 대출까지 받아 거기에 바친 상황이었다"고 전해 충격을 안겼다.

양나래는 "불륜인 게 나았겠다는 말이 절로 나왔다"며 결국 아내는 이혼 소송을 선택했다고 전했다.

한편, MBC '혓바닥 종합격투기 세치혀'는 '혓바닥'으로 먹고 사는 입담꾼들이 오로지 이야기 하나만으로 겨루는 대한민국 최초의 '썰' 스포츠 예능으로 매주 화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하루만에 80% 수익" 공모주 강세…상장 앞둔 대어 뭐 있나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