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은퇴' 심은하, 22년만 근황…김영철 "유튜브 복귀 제안했더니"

머니투데이
  • 전형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8,422
  • 2023.06.07 06:44
  • 글자크기조절
/사진=SBS '강심장리그'
/사진=SBS '강심장리그'
방송인 김영철이 배우 심은하의 근황을 전했다.

김영철은 6일 방송된 SBS '강심장리그'에 출연해 심은하를 언급했다.

김영철은 '심은하 선배와 친하냐'는 MC 이승기의 질문에 "최근 식사를 했다"고 밝혔다. 심은하와 같은 미용실에 다닌다는 그는 "미용실 원장님이 '심은하씨가 너무 팬이라고 전해달라'고 했다더라. 그러면서 은하씨가 방송을 너무 재밌게 보고 있다며 밥 한번 먹자고 했다"고 말했다.

김영철은 이후 미용실 원장의 소개로 심은하와 단둘이 식사를 했다고 한다. 그는 "진짜 브라운관에서 보던 심은하가 들어왔다. 여전히 무결점 피부에 너무 예뻤다"고 감탄했다. 다만 두 시간 정도 이야기를 나누던 그는 '싸함'을 느꼈다며 "예쁜 얼굴에 미간이 찌푸려졌다. 그래서 '왜요'라고 물었더니 심은하가 '너무 말이 길어'라고 했다"고 고백했다.

/사진=SBS '강심장리그'
/사진=SBS '강심장리그'

'연예계 복귀 이슈는 없었냐'는 질문엔 "복귀에 대해 제가 알아야 되냐", "다음에 만나면 물어보겠다"면서도 "심은하에게 함께 유튜브를 하자고 제안했지만 확답을 주지는 않았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드라마 'M', '청춘의 덫' 등으로 사랑받은 배우 심은하는 2001년 연예계를 은퇴했다. 2005년 지상욱 전 의원과 결혼 이후 내조에 전념해 왔다. 지난 2월 복귀설이 불거졌지만 심은하 측은 대본을 받거나 계약금을 받은 적도 없다며 법적 대응에 나선 바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서울에 6억짜리 아파트 어디 있나요" 실수요자 한숨 커진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골프 최고위 과정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