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이재명 "김기현, 자꾸 비공식 만남 요청…국민 보는 데서 만나자"

머니투데이
  • 오문영 기자
  • 박상곤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6.07 10:39
  • 글자크기조절

[the300]

(서울=뉴스1) 임세영 기자 =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생각에 잠겨 있다. 2023.6.7/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울=뉴스1) 임세영 기자 =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생각에 잠겨 있다. 2023.6.7/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7일 김기현 국민의힘 대표를 향해 "국민들이 보는 가운데 공개적으로 국정에 대해서, 정치 현안에 대해서, 민생에 대해서 허심탄회하게 대화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이날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본청에서 열린 당 최고위원회의에서 "(김기현 대표가) 자꾸 비공식적 만남을 요청하고, 정책 대화를 제안했더니 앞으로는 하자고 하면서 실질적으로는 자꾸 미루는 느낌을 지우기 어렵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대표는 "여야의 대표가 비밀리에 만나서 할 얘기도 있겠지만 지금 국민들 삶이 어려운 상황인데 비공개로 만나는 모양새를 보여주려는데 공감하기 어렵다"고 했다.

이어 "자꾸 형식을 따지고 TV토론을 얘기하고 있는데 저는 TV토론도 좋고 다 좋다"며 "그런데 그 문제 가지고 지금 몇 주가 지나고 있다. 선거 국면의 후보 토론회도 아니고 형식과 절차 갖춰서 그렇게 할 필요 없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또 "국민의힘의 행동양식을 많이 경험했지만 앞으로 하자고 하면서 뒤로 발목 잡는 것이 많은 것 같다"며 "별것 아닌 여야의 대화 문제도 말로는 하자고 하는데 실제로는 이 핑계 저 핑계로 자꾸 미룬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당장 오늘 오후이든 내일이든 모레이든 좋다. 가까운 데 대표실이 있고 가까운 데 계시니 시간 되는대로 아무 데나 앉아서 국민이 보는 가운데 국정에 대해, 민생에 대해 대화하길 다시 한번 촉구한다"고 말했다.

한편 양당 대표는 일대일 회동 방식을 둘러싸고 열흘 넘게 논의를 이어가고 있다. 앞서 김 대표가 여러 차례 비공개 식사 회동을 제안했고, 이 대표가 지난달 26일 이를 공개적으로 거절하며 '공개 정책 대화'를 역제안했다.

이에 김 대표는 같은 날 입장문을 내고 정책 관련 'TV 토론'과 '비공개 일대일 회담'을 동시에 추진하자고 화답한 상태다. 민주당은 공개 방식의 TV토론에는 동의하되, 비공개 일대일 회담에 대해서는 부정적인 입장인 것으로 알려졌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연말까지 공공 12만호 추가공급...PF 보증 10조 확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골프 최고위 과정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