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美시카고 활동 신호철 시인 새 시화집 선보여

머니투데이
  • 유동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7,448
  • 2023.06.07 18:02
  • 글자크기조절

[서평]물소리 같았던 하루

美시카고 활동 신호철 시인 새 시화집 선보여
미국 시카고에서 작품활동을 하는 신호철 시인이 시화집 '물소리 같았던 하루'를 새로 발간했다. 화가로 시작한 그의 70편의 시와 50편의 그림이 실려 있다.

나호열 시인은 "화가로 출발한 신호철은 디아스포라의 희로애락을 절대적 사랑으로 승화시키려는 노력을 시와 그림으로 구현하고 있다"고 운을 뗀 뒤 "안국역과 시카고역 그 어디에서도 그는 하늘에서 떨어진 수많은 별들이 가슴을 파고드는 서정을 잊지도, 잃어버리지도 않았다"며 "70편의 시와 50점의 그림이 바로 그 증거"라고 설명했다.

김종희 문학평론가는 "그가 살아온 세월의 연륜과 더불어 깊이 있는 사유의 세계를 보여준다"며 "저자의 그림은 대체로 따뜻하면서도 온화해 선명한 메시지를 전달하는 수작들"이라고 평가했다.

출판기념회는 오는 10일 오후 4시 경기 남양주시 화도읍 서호미술관에서 열린다.

◇물소리 같았던 하루/신호철/시와사람/1만5000원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코로나 이어 암 정복 도전…'mRNA 산업화' 이끈 두 과학자

칼럼목록

종료된칼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