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홍준표 "김은혜에 집 내줘야"…안철수 "전 대구시장에 자리 내주시나"

머니투데이
  • 안채원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6.08 09:59
  • 글자크기조절

[the300]

(서울=뉴스1) 송원영 기자 = 안철수 국민의힘 의원이 9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외교통일위원회 전체회의에 참석하고 있다. 2023.5.9/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울=뉴스1) 송원영 기자 = 안철수 국민의힘 의원이 9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외교통일위원회 전체회의에 참석하고 있다. 2023.5.9/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철수 국민의힘 의원이 8일 경기 분당갑 지역구를 김은혜 대통령실 홍보수석에게 넘겨줘야 한다는 홍준표 대구시장의 주장에 대해 "홍 대표님은 그 전 대구시장이 또 이번에 나오겠다고 하시면 자리 내주실 건가"라고 반박했다.

안 의원은 이날 오전 MBC라디오 '김종배의 시선집중'에 출연해 진행자로부터 "홍준표 대구시장이 '김은혜 홍보수석이 내 집 내놔라, 하면 나가야 하는 세입자다'라고 비유를 했는데 어떤 말씀을 주시겠나"라는 질문을 받고 "아니면 말고 식 가십거리"라며 이같이 말했다.

안 의원은 "사실 여러 가지 선거가 다가오게 되면 지역구마다 알게 모르게 추측성의 그런 것들이 난무를 하게 된다"며 "저 같은 경우 예를 들어보면 분당갑에 당선된 게 보궐 선거니까 1년10개월 만에 선거를 치르게 된다. 그렇게 되면 1년10개월 동안 사실 일을 할 수 있는 그런 일들이 얼마나 많겠나"라고 말했다.

이어 "이런 상황에서 재보궐 선거로 들어온 사람이 또 지역구를 바꾸는 것은 주민에 대한 예의나 도리가 아니다"라며 "이런 논란이 없어지려면 당에서도 노력을 해야 한다. 그래서 먼저 빨리 공천에 대한 기준을 발표하고, 정말로 확실한 곳에서는 미리 공천을 확정해야 한다"고 했다.

앞서 홍 시장은 지난 3월 "안철수 의원을 걱정을 좀 했는데 분당은 자기 집 아니고 셋집이다. 원주인은 김은혜"라며 "김은혜가 '내 집 내놓아라' 이러면 집 내줘야 한다. 갈 데는 노원병뿐이다. 이준석하고 붙어야 한다"고 주장한 바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40년 포기 안했더니…"드디어 석유 캔다" 잭팟 터진 SK어스온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