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중형 수입 SUV 최강자의 귀환…벤츠 더 뉴 GLC 풀체인지 사전계약

머니투데이
  • 이강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6.08 11:40
  • 글자크기조절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GLC 300 4MATIC/사진제공=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GLC 300 4MATIC/사진제공=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풀체인지(완전변경)된 중형 SUV(다목적스포츠차량)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GLC'의 사전 계약을 시작한다고 8일 밝혔다. 더 뉴 GLC는 출시 이후 지금까지 260만대가 팔렸으며, 지난 2년간 메르세데스-벤츠 차량 중 가장 많이 판매된 모델이다.

국내 시장엔 더 뉴 GLC 220d 4MATIC과 더 뉴 GLC 300 4MATIC이 우선 출시된다. 이전 세대 보다 적재공간이 넓어졌고, 48V 마일드 하이브리드 시스템 적용으로 주행 효율이 더 높아졌다.

더 뉴 GLC는 전장이 이전 세대 대비 55㎜ 길어졌다. 공기저항계수도 이전보다 개선된 0.29Cd를 기록했다. 내부 운전석에는 12.3인치 고해상도 LCD 스크린, 중앙에는 11.9인치의 디스플레이 화면이 배치됐다.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GLC 300 4MATIC/사진제공=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GLC 300 4MATIC/사진제공=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소프트웨어로는 메르세데스-벤츠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MBUX 2세대가 들어갔다. 휠베이스(축간거리)는 15㎜, 트렁크 공간은 70ℓ 늘어나 2열 시트를 접을 시 최대 620ℓ까지 적재 공간을 확장할 수 있다.

두 모델엔 48V 마일드 하이브리드 시스템이 적용됐는데, 신속하고 부드러운 엔진 시동이 특징이다. 회생 제동 등도 지원해 연비 개선에 도움을 준다.

더 뉴 GLC에는 사륜구동 시스템과 오프로드 주행 모드가 얹혔다. 오프로드 스크린은 운전석 디스플레이와 중앙 디스플레이를 통해 노면의 기울기, 경사도, 지형 고도, 지리 좌표 및 나침반, 스티어링 각도 등 오프로드 주행에 필요한 정보를 보여준다.

에어 서스펜션과 뒷바퀴 축이 회전하는 리어 액슬 스티어링은 옵션으로 선택할 수 있다. 리어 액슬 스티어링은 뒷바퀴 축이 최대 4.5도 회전해 차량의 회전 반경을 최대 90㎝까지 감소시켜주는 편의 사양이다.

더 뉴 GLC에는 드라이빙 어시스턴스 패키지 플러스가 기본 사양으로 들어간다. △앞차와의 간격 유지·자동 속도 조절, 제동·출발을 지원하는 액티브 디스턴스 어시스트 디스트로닉 △액티브 스티어링 어시스트 △교통 표지판 어시스트 △액티브 차선 이탈 방지 어시스트 △액티브 차선 변경 어시스트 등이다.

64가지 색상으로 취향과 기분에 따라 실내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는 앰비언트 라이트, 열선 스티어링 휠, 열·소음 차단 글래스, 앞좌석 열선·통풍 시트도 기본 사양이다.

더 뉴 GLC 300 4MATIC의 경우 15개 프리미엄 스피커와 710W의 출력 그리고 사운드 개인화 기능으로 새로운 차원의 음향경험을 제공하는 부메스터 서라운드 사운드 시스템이 얹힌다.

더 뉴 GLC 220d 4MATIC은 7570만원, 더 뉴 GLC 300 4MATIC은 8580만원이며 차량 사전 계약은 전국 메르세데스-벤츠 공식 전시장을 통해서 가능하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40년 포기 안했더니…"드디어 석유 캔다" 잭팟 터진 SK어스온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