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P
통합검색

'에프엑스' 엠버 "전 남친이 가스라이팅…돈 가져가 파산할 뻔"

머니투데이
  • 마아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0,294
  • 2023.06.08 13:56
  • 글자크기조절
/사진=엠버 라이브 방송 캡처
/사진=엠버 라이브 방송 캡처
그룹 에프엑스 출신 엠버가 과거 남자친구에게 가스라이팅을 당했다고 고백했다.

지난 7일(현지 시간) 엠버는 중국 동영상 사이트 빌리빌리에서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해당 라이브 방송에서 엠버는 구독자들과 사랑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엠버는 "나는 많은 나쁜 놈들을 만났다. 과거형으로 말할 수 있어 기쁘다"며 "아직 맞는 사람을 찾지 못했다"고 말했다.

그는 "내가 하는 일 때문에 그 사람에게 확신이 들거나 안정적이라고 느껴지지 않는 이상 연애 중임을 공개하는 것을 꺼리는 편"이라며 "예전에 만났던 몇몇 사람들은 몰래 연애하는 것을 원하지 않았다"고 말했다.

특히 엠버는 과거 한 남자친구에 대해 "극도로 조작적인(manipulative) 남자친구가 있었다. 나중에 친구들이 말하길 '가스라이팅 한다'고 하더라. 말해주기 전까지는 인지하지 못했다"며 "그 남자친구는 돈을 위해 날 이용했다. 거의 파산할 뻔했다. 그런데도 이 사람과 헤어지면 내가 나쁜 사람이 된 것 같은 기분이 들게 했다. 가스라이팅을 당한 것 같다"고 말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엠버는 "이 내용은 내 노래 'Don't Dance'의 비하인드 스토리이기도 하다"고 말하기도 했다. 엠버의 'Don't Dance' 가사에는 "네가 원하는 건 오직 내 돈과 관심뿐"이라는 내용이 등장한다.

엠버는 "누구에게나 잘해주는 건 내가 원해서 한 일이지만 이젠 지겹다"며 "그래도 나는 좋은 사람으로 남고 싶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대만계 미국인 2세인 엠버는 2009년 그룹 에프엑스로 데뷔했다. 2019년 SM엔터테인먼트와의 계약이 종료된 후 미국에서 솔로 가수로 재데뷔했다. 최근 엠버는 중국 망고 TV가 방송하는 재데뷔 서바이벌 오디션 프로그램인 '승풍2023'에 출연 중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하루만에 80% 수익" 공모주 강세…상장 앞둔 대어 뭐 있나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골프 최고위 과정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