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KAIST-항우연 '다누리 특별전'…달 촬영샷, 모형 전시

머니투데이
  • 김인한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06.08 17:01
  • 글자크기조절

다누리가 촬영한 실제 사진 15점, 모형 등 오는 8월까지 무료 전시

KAIST(한국과학기술원) 대전 본원에 마련된 '다누리 사진전'. / 사진=KAIST(한국과학기술원)
KAIST(한국과학기술원) 대전 본원에 마련된 '다누리 사진전'. / 사진=KAIST(한국과학기술원)
KAIST(한국과학기술원)는 한국항공우주연구원과 협력해 '다누리 사진전'을 개최한다고 8일 밝혔다. 다누리는 지난해 8월 발사한 달 궤도 탐사선이다. 현재 달로부터 약 100㎞ 떨어진 지점을 하루 12바퀴 돌며 달을 원거리 탐사 중이다.

이번 전시는 오는 8월까지 KAIST 미술관 주관으로 대전 본원 창의학습관(E11) 로비에서 무료로 열린다. 사진전 개최 배경은 다누리 임무에 KAIST 인공위성연구소와 항공우주공학과 연구원과 동문이 대거 참여해 왔기 때문이다.

사진전에는 다누리가 달과 우주를 직접 촬영한 사진 15점이 소개된다. 다누리 3분의 1크기 모형도 함께 전시된다. 특히 관람객은 다누리 시점에서 지구와 달을 마주 보는 입체적인 관람 방식을 선택할 수 있다.

한국의 달 궤도 탐사선 다누리 모형. 실물 대비 3분의 1크기다. / 사진=KAIST(한국과학기술원)
한국의 달 궤도 탐사선 다누리 모형. 실물 대비 3분의 1크기다. / 사진=KAIST(한국과학기술원)

김대관 항우연 미래혁신연구센터장은 "과학과 예술의 만남이 자연스럽게 이뤄진 사진 전시를 통해 KAIST 학생들이 달을 넘어 더 먼 우주를 꿈꾸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석현정 KAIST 미술관장은 "다누리의 여정을 현장감 있게 전달하고자 사진의 배열과 공간을 구성했다"며 "예술의 경지에 이른 과학을 통해 관람객들이 큰 감동과 영감을 얻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광형 KAIST 총장은 2021년 2월 취임 이래 과학기술과 새로운 분야의 융합을 강조하고 있다. 이를 위해 학내 미술관 건립 추진과 독서 등 인문학 역량을 강화하고 있다. 이번 전시도 그 일환으로 열린다. KAIST 미술관은 현재 부지가 따로 있진 않고 전시가 열릴 때마다 학내에 장소를 마련하고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몰린 돈 '5조'…불안정 시장에 갈 곳 잃은 뭉칫돈, 이곳으로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