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해외여행·배당 늘어서…4월 경상수지 한달 만에 다시 '적자'

머니투데이
  • 세종=유선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6,525
  • 2023.06.09 08:00
  • 글자크기조절
[부산=뉴시스] 하경민 기자 = 부산 남구 신선대부두 야적장에 컨테이너가 가득 쌓여 있다. 2023.06.01.
[부산=뉴시스] 하경민 기자 = 부산 남구 신선대부두 야적장에 컨테이너가 가득 쌓여 있다. 2023.06.01.
지난 3월 반짝 흑자를 기록했던 경상수지가 4월 다시 적자 전환했다. 수출 감소세가 8개월째 지속된 가운데 본원소득수지가 12개월 만에 적자 전환했기 때문이다. 다만 상품 수출액과 수입액의 차이인 상품수지는 7개월 만에 흑자 전환했다.

한국은행이 9일 발표한 '2023년 4월 국제수지(잠정)'에 따르면 4월 경상수지는 7억9000만달러 적자를 기록했다.

경상수지는 상품·서비스 등의 수출과 수입의 차이다. 경상수지는 상품수지, 서비스수지, 본원소득수지, 이전소득수지로 구성된다.

경상수지는 올해 1~2월 적자를 보이다 3월 배당소득 증가 영향으로 1억6000만달러 흑자 전환했지만 4월 다시 적자로 돌아섰다.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상품수지가 5억8000만달러 흑자를 기록했다. 지난해 10월 9억5000만달러 적자 전환 후 7개월 만의 흑자 전환이다. 4월 상품 수출액이 전년동월대비 99억3000만달러 감소한 491억1000만달러에 머물렀지만 같은 기간 상품 수입액도 73억8000만달러 줄어든 485억3000만달러를 기록해 수출액이 수입액보다 많았기 때문이다.

4월 서비스수지는 여행 등을 중심으로 12억1000만달러 적자를 보였다. 전월(-19억달러)과 비교해선 적자폭이 줄었다.

4월 본원소득수지는 배당소득(-5억5000만달러)을 중심으로 9000만달러 적자를 기록했다. 본원소득수지는 지난해 5월부터 올해 3월까지 11개월 연속 흑자를 보였지만 4월 12개월 만에 적자로 돌아섰다.

4월 이전소득수지는 8000만달러 적자를 보였다.

한편 금융계정 순자산은 4월 중 48억2000만달러 감소했다. 세부적으로 직접투자의 경우 내국인 해외투자는 9억8000만달러 증가했고 외국인 국내투자는 7억4000만달러 감소했다. 증권투자는 내국인 해외투자가 17억5000만달러 증가했고 외국인 국내투자도 53억8000만달러 늘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코로나 이어 암 정복 도전…'mRNA 산업화' 이끈 두 과학자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골프 최고위 과정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