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유혜영 "집 다 팔아먹었잖아" 일침에…♥나한일 '당황'

머니투데이
  • 차유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6.09 23:00
  • 글자크기조절
/사진=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 방송화면 캡처
/사진=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 방송화면 캡처
배우 유혜영이 나한일에게 일침을 가했다.

9일 방송된 채널A 예능 '오은영의 금쪽상담소'에는 나한일과 유혜영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유혜영은 나한일이 해준 요리를 먹던 중 "앞으로 잘하겠다고 했는데, 계획이 있느냐"고 물었다. 세 번째 결혼을 하게 된 유혜영과 나한일은 합가를 앞둔 상황이다.

/사진=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 방송화면 캡처
/사진=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 방송화면 캡처
유혜영은 거듭 "생활을 안정되게 만들어줄 각오가 되어있느냐"고 질문했다.

이에 나한일은 "계획은 머릿속에 다 있다. 각오는 옛날에 했다"고 당당하게 답했다.

하지만 유혜영은 "나는 당신이 생각 없이 사는 줄 알았다"고 쏘아붙였고, 나한일은 "생각 없이 사는 게 아니라 긍정적인 것"이라고 받아쳤다.

/사진=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 방송화면 캡처
/사진=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 방송화면 캡처
그러자 유혜영은 "(생각을) 안 하고 싶은 거 아니냐"며 "당신이 옛날에 집 다 팔아먹지 않았느냐. 그거 알고 있냐"고 일갈했다.

나한일은 "내가 집 팔아서 곶감 빼먹듯 생활비를 썼던 건 (나도) 알고 있다"고 머쓱해했다.

한편, 나한일과 유혜영은 1989년 결혼해 딸 나혜진씨를 낳았으나 1998년 이혼했다. 이들은 2년 뒤인 2000년 재결합했으나 또다시 파경을 맞았고, 지난해 방송된 TV조선 예능 '우리 이혼했어요 2'를 통해 다시금 재결합에 성공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미국 '가드레일'에 등 터지는 K-반도체…中도 한국 걱정할 판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