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대졸 후 시체' 된 중국 청년층에 시진핑 "국가 헌신해야"

머니투데이
  • 김종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06.28 11:30
  • 글자크기조절

역대 최악 청년 실업률에 '시체 졸업사진' '잔반 박스' 유행…중국 정부 '청년 일자리 찾기' 골머리

시진핑 국가주석이 지난 19일(현지시간) 토니 블링컨 미 국무장관과 회담하는 장면. /로이터=뉴스1
시진핑 국가주석이 지난 19일(현지시간) 토니 블링컨 미 국무장관과 회담하는 장면. /로이터=뉴스1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공산당과 중국의 미래는 청년층에게 달려있다"며 중국 청년들의 국가헌신을 강조했다. 최악의 취업난에 시달리고 있는 중국 청년층의 불만을 감안한 발언으로 해석된다.

중국 관영 신화통신에 따르면 시 주석은 지난 27일(현지시간) 중국 공산주의청년단(공청단) 신임 지도부와 만난 자리에서 "당을 중심으로 청년들을 결집해 더 강한 나라를 건설해야 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공청단은 14~28세 청년들로 이뤄진 중국 공산당 산하 조직이다. 상하이방, 태자당과 더불어 중국 공산당 내 3대 파벌로 꼽힌다. 공청단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구성원 수는 7358만3000명이었다.

시 주석은 "최근 5년 간 공청단과 청년들은 첨단산업 개발, 빈곤퇴치, 코로나 팬데믹 등 주요 사업에서 활발히 활동해왔다"며 "중국 청년들의 용기와 헌신을 볼 수 있었다"고 평했다.

그는 또 "청년층에 대한 정치적 지도를 강화하기 위해 더욱 노력해야 한다"며 "다음 세대가 사회주의를 더욱 발전시킬 수 있도록 정진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청년들이 국가 현대화 사업에 헌신해야 한다"며 "중국 청년들이 과학기술 혁명, 농촌재생, 국가수호의 최전선에 설 수 있도록 공청단이 이끌어야 한다"고 했다.

지난달 16~24세 중국 청년층의 실업률은 20.8%로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입시경쟁에 이은 취업경쟁에 완전히 지쳤다는 의미로 시체처럼 쓰러진 모습을 대학 졸업사진으로 올리는 게 유행으로 자리잡을 정도다. 최근에는 식당에서 팔고 남았거나 유통기한이 얼마 남지 않은 잔반들을 모은 '잔반 블라인드 박스'가 청년 식문화로 자리잡고 있다고 한다.

'시체 졸업사진'에 대해 CNN은 "많은 학생이 (대학 졸업에) 도달하기 위해 악명 높은 경쟁적인 중국의 교육 시스템을 거쳤는데 이제 지치고 낙담한 상황"이라며 청년층 불만이 고조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중국 당국은 이를 예의주시하는 한편 청년 일자리 찾기에 머리를 싸매고 있다. 시 주석은 최근 '대학생들에게 보낸 편지'에서 청년들의 귀농을 독려했다. 중국 인민해방군은 대졸자, 고교생의 채용을 전년보다 10% 늘리기로 했다. 중국 지방정부는 도시미관을 해친다는 이유로 금지했던 노점상 규제를 완화하고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몰린 돈 '5조'…불안정 시장에 갈 곳 잃은 뭉칫돈, 이곳으로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