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2Q 매출 '역대 최대'인 위메이드, 영업손실도 403억으로 커져

머니투데이
  • 윤지혜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08.08 17:14
  • 글자크기조절
/사진=위메이드
/사진=위메이드
위메이드 (53,600원 ▲600 +1.13%)는 올 2분기 연결기준 매출 1593억원, 영업손실 403억원을 기록했다고 8일 밝혔다. 매출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46% 증가하며 역대 최대 분기실적을 달성했으나 영업손실은 1년 새 58억원 늘었다.

지난 4월 출시한 신작 '나이트 크로우'가 매출을 견인했다. 나이트 크로우는 현재까지 국내 구글·애플 앱마켓 매출 최상위권을 유지 중이다. 위메이드는 연내 나이트 크로우를 블록체인 게임으로 개발해 글로벌 출시할 예정이다. 이 외 △레전드 오브 이미르 △디스민즈워(가칭) △러브 레시피 △던전앤스톤즈 △어비스리움 오리진 △미르의 전설2: 기연 △발키리어스 등 신작도 준비 중이다.

위메이드는 아랍에미리트 테크기관 'Hub71'와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일본에서 웹3 컨퍼런스 '웹엑스'(WebX)에 참여하는 등 글로벌 블록체인 사업도 강화하고 있다.

장현국 위메이드 대표는 "글로벌 블록체인 산업이 크게 성장하고 있어 기술 경쟁력을 갖춘 위메이드에 많은 기회가 생기고 있다"며 "올해 나이트 크로우 글로벌 버전을 차질없이 준비하고 신작 개발과 위믹스 생태계 인프라 구축에 아낌없이 투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주요 자회사인 위메이드맥스는 올 2분기 연결기준 매출 156억원, 영업이익 9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각각 35%, 89% 급감했다. 같은기간 위메이드플레이는 매출 299억원, 영업손실 2억원을 기록했다. 매출은 12% 감소했고 영업손실은 4억원 가량 줄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홍콩 ELS 가입자 20%, 65세 이상…90%가 재투자자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