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초록뱀미디어, 상반기 실적 사상 최대… 매출·영익·순익 '트리플 크라운'

머니투데이
  • 김건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08.16 10:09
  • 글자크기조절
초록뱀미디어, 상반기 실적 사상 최대… 매출·영익·순익 '트리플 크라운'
종합 미디어 콘텐츠 기업 초록뱀미디어 (5,400원 ▼250 -4.42%)가 상반기 본원 사업의 안정적 매출 발생은 물론 자회사들의 사업 호조로 역대 최대 실적을 시현했다. 특히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은 흑자기조를 유지한 채 전년 대비 세자릿수 증가세를 기록했다.

초록뱀미디어는 2분기 연결기준 누적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이 각각 전년 동기 대비 169.52%, 199.75% 증가한 44억9000만원, 123억4000만원을 달성했다고 16일 밝혔다. 같은 기간 누적 매출액 또한 전년 동기 대비 8.81% 늘어난 1159억7000만원을 기록했다.

초록뱀미디어는 2분기 KSB '태풍의 신부', TV조선 '빨간풍선', SBS '판도라 : 조작된 낙원' 등을 제작·방영했다. 또 협찬 수익 및 판권 수익, OST 등의 부가수익을 비롯해 캡티브 채널인 케이스타(K-STAR)의 자체 예능 콘텐츠 제작이 확대됐다. 프로그램 매출과 방송채널 매출은 전년동기대비 각각 48.38%, 38.02% 증가했다.

이 외에도 부산 엘시티 전망대 임대 사업과 자회사 '초록뱀이앤엠'의 매니지먼트 및 F&B(식음료) 사업이 꾸준한 현금흐름 창출 추세를 이어 나갔다.

별도기준으로도 초록뱀미디어의 2분기 누적 매출액은 전년 동기대비 53% 증가한 372억4000만원을 기록했다. 누적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은 각각 2억1000만원, 25억원을 달성해 흑자기조를 유지했다. 다만 지난해 F&B 사업부를 자회사로 매각하면서 발생한 대규모 처분이익으로 역기저효과가 발생해 소폭 하락했다.

회사 관계자는 "1분기 흑자 전환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성장 궤도에 진입하며, 안정적인 실적 개선세를 이어가고 있다"며 "올해 역대 최대 규모인 8편 이상의 작품을 제작·방영할 예정인 만큼 3분기에도 성장세를 이어갈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OTT 플랫폼 편성에 막강한 씨투미디어를 내재화해 제작사업의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하고 더욱 효율적인 운영을 시현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초록뱀미디어는 하반기 두 번째 자체 IP(지식재산권) 작품인 '나쁜 기억 지우개와 방탄소년단(BTS) 화양연화 기반 2차 창작 콘텐츠 '유스(Youth)' 등을 선보일 예정이다.

또 9월 김순옥 작가가 집필한 '7인의 탈출'이 방영된다. 이 외에도 동명의 웹소설을 기반으로 한 MBC '열녀박씨 계약 결혼뎐'과 크리에이터 얼라이언스 공동제작물 MBN '완벽한 결혼의 정석' 등 2개 라인업을 더 선보일 계획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통계 작성 이후 처음…"가구당 자산 크게 줄었다" 무슨 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