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3명 생명 구한 오송 지하차도 의인, 새 차 받고 "신세계다 신세계!"

머니투데이
  • 김지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09.03 16:38
  • 글자크기조절
유튜브 권마키 캡처
유튜브 권마키 캡처
오송 지하차도 침수 사고에서 3명의 목숨을 구해 유명해진 화물차 기사 유병조씨(44)가 새 화물차를 선물 받고 감탄했다.

3일 뉴스1에 따르면 유튜브 채널 '권마키'는 조씨가 새 트럭을 전달받는 모습을 공개했다.

새 트럭은 현대자동차그룹에서 특별히 풀옵션으로 선물한 것으로, 1억8000만원 상당의 신형 14톤 화물차 '엑시언트'다. 특장 장비는 한성특장과 H&상민통운이 기부했다. 권마키는 트럭스토리와 함께 CCTV 설치, 실내 인테리어 등 마무리 작업을 진행했다. 선팅 작업에는 루마썬팅이 필름을 제공했다.

권마키는 새 트럭을 소개하며 "많은 분의 도움으로 완성된 우리 유병조 형님의 트럭을 전달해 드리려 한다. 최종적으로 전달하는 게 저인 것 같아 숟가락 제대로 얹는 기분이다. 현대에서 처음 왔을 때도, 한성특장에서 완성됐을 때도 (유씨가) 운행 안 하셨고 이제 처음 운행하시는 것"이라고 말했다.

시운전을 해본 조씨는 "부드럽게 잘나가는데?", "아 진짜 신세계다 신세계"라며 감탄했다.

유씨는 지난 7월15일 오송 지하차도에 물이 차오르자 창문을 깨고 화물차 지붕으로 올라가 주변에 있던 3명의 목숨을 구해 '의인'으로 유명해졌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폐렴 덮친 광둥, QR코드 부활"…中 사회통제 소문에 '술렁'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