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첫 출근 양종희 KB회장 후보자…"비금융·글로벌·디지털"

머니투데이
  • 김도엽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09.11 17:12
  • 글자크기조절
첫 출근 양종희 KB회장 후보자…"비금융·글로벌·디지털"
양종희 KB금융지주 회장 후보자(현 KB금융 부회장)가 첫 출근길에서 비금융 인수합병(M&A), 글로벌, 디지털 등 3가지 키워드를 꺼내 들었다. 은행과 이자이익에 과도하게 치중된 '리딩뱅크'의 수익구조를 대폭 개편하겠다는 의지로 읽힌다.


KB손해보험 인수 주도한 양 후보자.."비금융 부문 M&A 고려하겠다"..부코핀은행에 대해선 "틀 잡고 있다" 자신


양 후보자는 11일 서울 영등포구 KB국민은행 신관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KB금융은 전반적인 포트폴리오(사업분야)를 잘 갖추고 있기 때문에 M&A 자체가 목적은 아니다"면서도 "기업가치 제고를 위해 비금융 부문 M&A도 고려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기업의 가치를 어떻게 올릴 것인가, 주주의 요구에 어떻게 부응할 것인가를 감안해 M&A를 고려하겠다"고 설명했다.

양 후보자는 2014년 KB금융 전략기획 담당 상무로 LIG손해보험(현 KB손해보험) 인수를 주도했다. 이어 2016년부터 2020년까지 5년간 KB손해보험 대표로 회사를 이끌며 KB금융의 비은행권을 키워낸 핵심인물로 평가받는다.

KB금융은 리딩금융 자리를 굳건히 하고 있지만, 여전히 비이자·비은행 분야의 약점이 있다는 지적이 나온다. KB금융의 올해 상반기 총영업이익 중 순이자이익과 은행 영업이익 차지하는 비중은 각각 66.5%, 61.9%다. 지난해 상반기(79.5%, 65.6%)보다 개선됐지만, 2021년 상반기(63.6%, 57.1%)와 비교하면 더 편중된 모양새다.

양 후보자는 수익성 확대를 위해 비은행뿐만 아니라, 글로벌 부문과 디지털·비대면 부문도 강조했다. 글로벌에서는 특히 KB부코핀은행이 '틀을 잡고 있다'고 설명했다. 2018년 KB국민은행의 자회사로 편입된 부코핀은행은 코로나19(COVID-19) 여파 등으로 지속해서 적자를 내다가 올 상반기 들어 당기순이익 84억원 흑자로 전환했다. 그는 "부실자산을 인수했고 코로나19가 오다보니 더욱 어려웠다. 현재 전반적인 틀과 방향성을 잡고 있다"며 "애정어린 관심과 눈빛으로 지켜봐주시면 부끄럽지 않은 부코핀이 되도록 만들겠다"고 말했다.

디지털·비대면 분야에 대해서는 "선택할 문제가 아니다"고 했다. 이어 "대면과 비대면 채널이 시너지 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KB금융이 카카오보다 더 많은 게 대면채널이므로 이를 더 활용해서 디지털 채널도 진가발휘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실제 국민은행은 지난 1분기말 기준 4대 시중은행(KB국민·신한·하나·우리) 가운데 가장 많은 점포(816곳)를 보유하고 있다. 아울러 모바일인덱스에 따르면 KB국민은행의 뱅킹 앱 'KB스타뱅킹'은 4대 은행 뱅킹앱 가운데 월간활성이용자수도 1152만명으로 가장 많다.

한편 양 후보자는 11월 취임 이후 과제에 대해서는 '리스크(위험) 관리'를 꼽았다. 최근 연달아 터진 국내 금융사의 금융사고를 의식한 발언으로 풀이된다. 그는 "첫번째 신용리스크와 연체 문제, 두 번째 회사 내에 불법 행위, 세 번째 전환기에 나타날 수 있는 조직적인 위험 현상이 최대한 없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국민은행 직원들이 증권 위탁업무를 하는 과정에서 미공개정보를 이용해 사적인 이익을 취한 금융사고 관련해선, "금융기관은 신뢰를 먹고 사는 곳인데 불미스러운 일이 발생해 진심으로 죄송하다"며 "내부통제를 체득화하는 과정에서 디지털 부문이 더 필요하다. 모든 시스템이 자동화되고 체크를 할 수 있게 적극적인 투자를 하겠다"고 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더는 못 버텨" 영끌족의 최후…아파트 경매 49% '급증'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