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한전 22대 사장에 김동철 前의원…첫 정치인 출신 사장

머니투데이
  • 세종=김훈남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9.18 11:24
  • 글자크기조절
김동철 한국전력공사 사장 /사진제공=한국전력
김동철 한국전력공사 사장 /사진제공=한국전력
한국전력공사가 신임 사장으로 김동철 전 바른미래당 의원(사진)을 선임했다. 국내 전력공급을 책임지는 발전공기업인 한전에 정치인 출신 사장이 선임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한국전력은 18일 오전11시 전남 나주 본사에서 임시주주총회를 열고 김동철 전의원을 제22대 사장으로 선임했다. 김 전의원은 이후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의 제청으로 윤석열 대통령의 임명을 거쳐 3년임기를 시작한다.

1955년 광주 출생인 김 전의원은 17~20대 국회의원을 지냈다. 2014년부터 2015년까지는 산업부와 한전을 담당하는 산업통상자원위원회(현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위원장을 맡았다.

김동철 전의원은 한전 사장 취임 직후 200조원을 넘어선 부채와 47조원대 누적적자 등 한전 재무구조 개선, 도매가가 소비자 가격보다 비싼 전기요금 역마진 구조 해결 등 현안해결에 나설 것으로 보인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두산로보틱스, 청약 증거금 33조원…올해 IPO 최대치 경신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