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여성응원단 동행' 5년 만에 돌아온 '북한' 완승, 공격축구 앞세워 대만 2-0 격파

스타뉴스
  • 이원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7,745
  • 2023.09.20 08:34
  • 글자크기조절
북한의 여성응원단. /AFPBBNews=뉴스1
북한의 여성응원단. /AFPBBNews=뉴스1
기뻐하는 북한 선수들. /AFPBBNews=뉴스1
기뻐하는 북한 선수들. /AFPBBNews=뉴스1
북한 남자축구가 5년 만에 국제 대회에 모습을 드러냈다. 첫 경기부터 승리해 기분 좋은 출발을 알렸다.

신용남 감독이 이끄는 북한은 19일 중국 저장성 진화시 저장사범대학교 경기장에서 열린 항저우 아시안게임 남자축구 F조 조별리그 1차전 대만과 경기에서 2-0 승리를 거뒀다.

북한은 지난 2020년부터 코로나19 사태가 더 심각해지는 것을 막기 위해 국경 봉쇄 조치를 실시해왔다. 2018 자카르타-팔렘방 대회가 마지막이었다. 지난 2021년 열린 2020 도쿄 올림픽에도 코로나19를 이유로 불참했다.

당시 국제올림픽위원회(IOC)는 도쿄올림픽에 불참한 북한의 행동을 문제 삼아 IOC 주관 대회에 국가로선 참가할 수 없다는 자격 정지 징계를 내렸다. 북한은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에도 참가하지 못했다. 이 징계는 지난 해 12월 31일 해제됐다.

북한(흰색 유니폼)과 대만의 경기. /AFPBBNews=뉴스1
북한(흰색 유니폼)과 대만의 경기. /AFPBBNews=뉴스1
5년 만에 국제 대회에 모습을 드러낸 북한은 첫 경기부터 승리를 획득했다. 4-4-2 포메이션을 꺼냈고, 시작부터 상대를 몰아치는 공격 축구를 선보였다. 전반 7분 만에 리조국의 선제골이 터졌다.

전반 12분에는 김국진이 크로스를 받아 추가골을 뽑아내 2-0으로 달아났다. 분위기를 잡은 북한은 마지막까지 실점을 허용하지 않으며 승리를 챙겼다.

골 세리머니하는 북한 선수단. /AFPBBNews=뉴스1
골 세리머니하는 북한 선수단. /AFPBBNews=뉴스1
이날 북한은 미모의 여성응원단도 동행해 팀 승리에 힘을 보탰다. 북한이 득점할 때 두 팔을 번쩍 들며 기뻐했다.

북한은 이번 대회 대만, 키르기스스탄, 인도네시아와 함께 F조에 속했다. 오는 21일 키르기스스탄과 조별리그 2차전을 치른다.

경기 전 입장하는 대만, 북한(오른쪽) 선수들. /AFPBBNews=뉴스1
경기 전 입장하는 대만, 북한(오른쪽) 선수들. /AFPBBNews=뉴스1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묶음상품이 더 비싸다니…온라인 '단위 가격' 표시 의무화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