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성남시, 2024년 세입 558억↓예상...신상진 시장, 긴축재정 편성 지시

머니투데이
  • 경기=이민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09.21 16:22
  • 글자크기조절
신상진 성남시장이 지난 20일 열린 9월 정례간부회의에서 자체 세입 558억원 감소가 예상돼 내년도 긴축재정 예산 편성을 지시했다./사진제공=성남시
신상진 성남시장이 지난 20일 열린 9월 정례간부회의에서 자체 세입 558억원 감소가 예상돼 내년도 긴축재정 예산 편성을 지시했다./사진제공=성남시
경기 성남시는 신상진 시장이 2024년도 본예산을 긴축재정 기조로 편성할 것을 지시했다고 21일 밝혔다.

신 시장은 지난 20일 열린 9월 정례간부회의에서 "내년도 본예산 편성을 위해 관련 부서의 심의 결과, 2024년 세입이 올해보다 지방세 등 자체 세입이 558억원 감소하고, 세출 조정액 대비해 세수입은 2000억원가량 부족할 것으로 예상돼 2024년 본 예산안을 긴축재정 기조로 편성하라"고 지시했다.

이어 "16개 탄천교량 재가설 예산 518억원과 분당구 관내 지천 교량 32개소에 대한 2023년 정밀안전진단 결과에 따른 보수보강 공사비 254억원이 소요되기 때문에 긴축재정 기조에 맞춰 불요불급 사업은 과감히 철회해 예산안을 편성하라"고 당부했다.

이와 함께 "전 시민 대상 독감백신 무료 접종이 시작되었으므로 차질 없게 진행될 수 있도록 백신 확보를 철저히 하라"면서 "많은 시민이 참여할 것으로 예상되는 성남 페스티벌 등 10월 행사 안전 대책 강구와 22일 개소하는 시립동물병원 주민 홍보를 철저히 해달라"고 말했다.

특히 주요 사업은 용역 착수 전이라도 주민설명회 등을 조기에 실시, 주민 여론을 철저히 수렴하고 용역 발주도 충분히 검토를 거친 후 실시하라고 말했다.

이밖에도 임시 버스터미널에 간이의자 등 편의시설을 설치해 추석을 맞아 고향을 찾는 귀성객들의 이용에 불편이 없도록 하라고 당부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尹대통령, 새 장관 6명 중 '여성 3명'…"이런적 처음"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