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대표님…" 李 체포안 가결에 울부짖은 지지자들…일부 국회 진입 시도

머니투데이
  • 김지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09.21 18:42
  • 글자크기조절

국회의사당역 출구 폐쇄되기도

21일 오후 4시30분쯤 시위대가 민주당 당사와 국회 진입을 시도하면서 국회의사당역 1번, 6번 출구가 폐쇄되기도 했다. /사진=트위터
21일 오후 4시30분쯤 시위대가 민주당 당사와 국회 진입을 시도하면서 국회의사당역 1번, 6번 출구가 폐쇄되기도 했다. /사진=트위터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의 체포동의안 가결 소식이 전해지자 서울 여의도 국회 앞은 지지자들의 눈물과 오열이 이어졌다. 경찰은 일부 지지자들이 민주당 당사와 국회를 진입하려고 하자 국회의사당역 출구를 봉쇄하기도 했다.

21일 오후 지지자들은 국회 앞에 설치된 대형 스크린에서 이 대표 체포안 가결 소식을 듣고 망연자실했다. 일부 지지자들은 "대표님"이라며 울부짖기도 하고 '체포동의안 부결'이라고 적힌 손팻말을 집어 던지며 욕설을 내뱉기도 했다. 이들은 오전 10시부터 국회 앞 도로 6개 차선을 점거하고 시위를 벌여왔다. 경찰 추산 약 4000여명의 지지자들이 국회 앞에 모였다.

이날 오후 4시30분쯤에는 수십명의 지지자들이 민주당 당사와 국회 진입을 시도했다. 지지자들이 몰려들며 국회의사당역 1번, 6번 출구가 폐쇄되기도 했다. 지지자들은 출구 셔터를 위로 끌어올리며 경찰과 몸싸움을 벌였다. 실시간 라이브 방송을 하는 유튜버들과 격양된 지지자들이 한곳에 뒤엉키면서 지하철 내부는 아수라장이 됐다. 여기저기서 "모여 모여" "더 밀어" 등의 외침이 들렸다.

경찰은 이 과정에서 재물 손괴 등의 혐의로 지지자 1명을 검거했다. 지지자는 방화 셔터를 잡아당기고 경찰을 폭행한 혐의를 받는다. 경찰은 피의자에 대한 정확한 신원을 파악 중이다.

경찰은 국회 앞에서 출입을 통제하고 있다. 만일의 사태에 대비해 국회 앞에 차벽을 설치하고 시위대 진입 등 돌발 사태를 막기로 했다. 경찰은 이날 국회의사당역과 더불어민주당사 등 여의도 일대에 기동대 63개 부대 3700여명을 투입했다. 경찰은 "지하철의 경우 퇴근 시간과 겹치면서 사람들이 더 많아질 것으로 보인다"며 "안전 사고가 없도록 예의주시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날 이 대표에 대한 체포동의안은 찬성 149표, 반대 136표, 기권 6표, 무효 4표로 가결됐다. 제1 야당 대표에 대한 체포동의안 가결은 헌정 사상 처음이다. 체포동의안이 가결됨에 따라 이 대표는 조만간 법원에 출석해 구속영장 심사를 받게 될 예정이다.

앞서 검찰은 백현동 개발 특혜 의혹, 쌍방울 그룹 대북 송금 의혹으로 이 대표에 대해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국회법에 따르면 국회의원은 회기 중 국회의 동의 없이 체포되지 않는다. 이에 법무부는 지난 19일 이 대표에 대한 체포 동의를 국회에 요청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더는 못 버텨" 영끌족의 최후…아파트 경매 49% '급증'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