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검사♥' 한지혜, 육아 얼마나 힘들길래 "15㎏ 빠져…인생 최저 몸무게"

머니투데이
  • 차유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09.21 19:27
  • 글자크기조절
/사진=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
/사진=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
배우 한지혜가 육아로 인해 15㎏을 감량했다고 고백한다.

22일 오후 방송되는 KBS 2TV 예능 '신상출시 편스토랑'에는 1년 만에 돌아온 '편셰프' 한지혜의 모습이 그려진다.

이날 한지혜는 딸 윤슬이의 "엄마" 부름에 잠에서 깨 곧바로 현실 육아에 돌입한다. 그는 "윤슬이가 엄마 껌딱지에 요즘 자기주장이 강해지면서 더욱 육아가 힘들어졌다"고 털어놓는다.

아침 우유를 먹이고 씻기는 데까지만 해도 윤슬이와의 실랑이가 이어지고, 정작 한지혜는 세수도 제대로 못 한 채 13㎏ 윤슬이를 안고 겨우 얼굴에 물칠을 한다.

이를 지켜보던 스페셜MC 별은 삼남매의 엄마로서 폭풍 공감하며 몰입한다. 한지혜는 "지금 인생 최저 몸무게다. 출산 후보다 15㎏ 빠졌다. 처음엔 체중 관리를 하려고 했는데 힘들어서 빠졌다"고 밝힌다.

바쁘게 윤슬이의 양치와 세수를 마친 한지혜는 쉼 없이 아침밥 준비를 시작한다. 윤슬이를 업은 상태로 요리하던 한지혜는, 손으로 하는 놀이를 좋아하는 윤슬이에게 완두콩 까기 등의 가내수공업을 시켜 웃음을 안긴다.

윤슬이를 보며 요리까지 해낸 한지혜의 이마에는 어느덧 땀이 송골송골 맺혀 세 아이 엄마 별의 공감을 자아낸다.

'신상출시 편스토랑'은 금요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예금 6개월마다 갈아타야 되나"…1년 만기 '4%대' 금리 전멸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