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나솔' 16기 또 사과문…이번엔 영철 "말의 무게 느낄 것"

머니투데이
  • 차유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9,726
  • 2023.09.21 19:31
  • 글자크기조절
'나는 솔로' 16기에 출연 중인 영철(가명) /사진=ENA, SBS PLUS '나는 SOLO' 방송화면 캡처
'나는 솔로' 16기에 출연 중인 영철(가명) /사진=ENA, SBS PLUS '나는 SOLO' 방송화면 캡처
'나는 솔로' 16기가 가짜 뉴스 등 각종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영자(가명)·영수(가명)에 이어 이번엔 영철(가명)이 사과문을 올렸다.

21일 ENA, SBS PLUS 예능 '나는 SOLO'('나는 솔로') 16기에 출연 중인 영철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영철은 "시간이 지날수록 누군가에게 더 큰 상처로 남게 됨을 알기에 조금이라도 빨리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리는 게 맞겠다 싶어 글을 남기게 됐다. 광수(가명) 형님께 진심으로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린다"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별도로 연락을 통해 광수형님께는 따로 용서를 구한 상태"라며 "사과를 받지 않으셔도 당연한 상황이지만 이번 기회를 빌려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을 드리고 싶다. 넓은 마음으로 동생에게 먼저 사과 해주시는 모습에 다시 한번 저의 못난 행동을 뒤돌아보게 됐다"고 적었다.

이어 "저로 인해 불편함을 느끼신 많은 분께 죄송하다. 저 또한 방송을 통해 제 행동과 불필요한 언행으로 얼마나 부족했던 모습인지 진심으로 느끼게 됐다. 앞으로 말의 무게를 엄중하게 느끼고 모든 상황에 신중하게 행동하도록 하겠다"고 사과했다.

그러면서 "남겨주신 질타를 넘겨보지 않고 스스로 반성하고 되돌아보는 시간을 가지도록 하겠다"며 "이번 일을 반면교사 삼아 더 좋은 아버지, 더 좋은 사람이 먼저 되겠다"고 고개 숙였다.

/사진=ENA, SBS PLUS '나는 SOLO' 방송화면 캡처
/사진=ENA, SBS PLUS '나는 SOLO' 방송화면 캡처

앞서 영철은 '나는 솔로' 16기에서 광수와 갈등을 빚었다. 광수는 옥순(가명)의 마음을 잘못 전달하고 훈수를 둔 영철에게 "책임을 져야 한다"고 꼬집었다.

그러나 영철은 "내가 무슨 말을 했냐. 어떤 책임을 져야 하냐. 말 잘해야 한다"며 "난 대답할 의무가 없다. 내가 자신이 없는 게 아니라 (말을) 아끼는 거다. 난 내 일이 아니라서 궁금하지도 않다"고 맞섰다.

결국 광수는 영철에게 "일단 내가 먼저 사과하겠다. 목소리 높이고 말을 강하게 한 거 미안하게 생각한다"고 사과했으나, 영철은 "나는 뒤끝 없다. 나는 이미 잊었다"고 말할 뿐, 사과를 하지 않아 시청자들에게 비판받았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