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몸 사리는 건설사들, 집값 폭등 닥칠라…3기 신도시 공급일정 앞당긴다

머니투데이
  • 김평화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8,093
  • 2023.09.24 18:25
  • 글자크기조절

추석 전 부동산 공급대책 포함될 듯

(서울=뉴스1) 구윤성 기자 = 지난해 22% 하락했던 서울 아파트 실거래가격이 올들어 7월까지 11% 올라 하락폭의 절반을 회복한 것으로 나타났다.   18일 한국부동산원에 따르면 7월 서울 아파트 실거래가지수는 전달 대비 1.11% 상승해 올 1월(1.1%) 반등한 이후 7개월 연속 올랐다. 이로써 지난해 12월 대비 누적 상승률은 11.17%였다. 다만 최근 시장에 매물이 쌓이고 거래량은 주춤한 모습이라 불안한 상승 흐름이 이어지고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사진은 이날 서울 남산에서 내려다 본 시내 아파트의 모습. 2023.9.18/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울=뉴스1) 구윤성 기자 = 지난해 22% 하락했던 서울 아파트 실거래가격이 올들어 7월까지 11% 올라 하락폭의 절반을 회복한 것으로 나타났다. 18일 한국부동산원에 따르면 7월 서울 아파트 실거래가지수는 전달 대비 1.11% 상승해 올 1월(1.1%) 반등한 이후 7개월 연속 올랐다. 이로써 지난해 12월 대비 누적 상승률은 11.17%였다. 다만 최근 시장에 매물이 쌓이고 거래량은 주춤한 모습이라 불안한 상승 흐름이 이어지고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사진은 이날 서울 남산에서 내려다 본 시내 아파트의 모습. 2023.9.18/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부가 이달 말 내놓을 주택공급대책에 3기 신도시 공급 일정을 앞당기는 내용을 포함할 것으로 보인다.

24일 국토교통부 등에 따르면 정부는 곧 발표할 주택공급대책에 3기 신도시 공급 일정을 구체화하는 방안을 포함할지 검토 중이다. 최근 인허가와 착공 물량이 크게 줄면서 몇 년 뒤 집값이 오를 수 있다는 우려 때문이다.

3기 신도시는 남양주 왕숙, 고양 창릉, 하남 교산, 부천 대장, 인천 계양 등 5곳이다. 이 지역들을 더하면 모두 17만6000가구가 공급될 계획이다. 가장 사업 속도가 빠른 인천계양은 이미 지난해 11월 조성공사를 시작했지만 당초 입주 목표가 2025년에서 2026년으로 늦춰졌다.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홍기원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국토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이밖에 다른 지역들도 당초 계획보다 최대 2년가량 입주가 미뤄질 전망이다. 3기 신도시 중 사전청약으로만 1만4000가구가 분양된 상태다.

민간 건설사들은 사업 추진을 꺼린다. 원자재와 인건비 가격이 올랐고, 고금리로 인해 부동산 프로젝트파이낸싱(PF) 시장이 얼어붙으면서다.

앞서 원희룡 국토부 장관은 지난 21일 신문방송편집인협회 토론회에서 "건설 비용이 오르고 PF 자금이 묶여 있다 보니 건설사들이 안 뛰어들고 계속 눈치를 보고 있다"며 "위험 부담은 줄이고 비용에 대해서는 정부가 흡수해 줄 수 있는 정책을 마련하고 있다"고 말했다.

원 장관은 "민간 부문의 공급을 푸는 데 주력하고 있지만 시간이 걸리기 때문에 신도시를 비롯한 공공에서의 공급을 한 분기 정도 당기는 부분도 가능하다"며 "공급의 급격한 위축을 만회하고 전체적인 순환의 속도를 높이기 위해 여러 정책을 담고 있다"고 설명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묶음상품이 더 비싸다니…온라인 '단위 가격' 표시 의무화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