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토전드' 클린스만 넘어선 손흥민... 아스날 원정 2골, EPL '2위' 등극

머니투데이
  • 차유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09.25 06:31
  • 글자크기조절
(로이터=뉴스1) = 손흥민이 24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에미레이츠 스타디움에서 열린 아스널과의 2023-24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6라운드에서 두 번째 골을 터트린 뒤 포효하고 있다.   손흥민은 이날 아스날과의 북런던 더비에서 멀티골을 터트렸다.   ⓒ 로이터=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로이터=뉴스1) = 손흥민이 24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에미레이츠 스타디움에서 열린 아스널과의 2023-24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6라운드에서 두 번째 골을 터트린 뒤 포효하고 있다. 손흥민은 이날 아스날과의 북런던 더비에서 멀티골을 터트렸다. ⓒ 로이터=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캡틴'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아스날 원정에서 2골을 터뜨리며 '토트넘 레전드' 위르겐 클린스만(독일)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 감독도 쓰지 못한 대기록을 남겼다. 이 골로 손흥민은 EPL 득점왕 2위에 올랐다.

24일(이하 한국 시간) 토트넘은 영국 런던 에미레이츠 스타디움에서 열린 아스날과 2023-2024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6라운드 원정 '북런던 더비'에서 2-2 무승부를 거뒀다.

이날 토트넘은 크리스티안 로메로의 자책골 및 핸드볼 파울이라는 위기 속에서도 '원톱' 손흥민의 날카로운 발끝 덕분에 무승부를 가져올 수 있었다.

이로써 토트넘과 아스날 모두 개막 후 무패행진을 이어갔다. 나란히 4승 2무 승점 14점으로 각각 4위, 5위이며 골득실차에 의해 아스날이 한 단계 아래에 자리한 상황.

경기 후 손흥민은 스카이스포츠와 인터뷰에서 "더비는 늘 힘든 경기다. 하지만 오늘 우리 선수들의 경기력은 마지막 휘슬이 울릴 때까지 환상적이었다"며 "팬들이 자랑스러워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했다고 생각한다. 당연히 이기고 싶었지만, 경기력은 완벽했다고 본다"고 말했다.

무엇보다 손흥민은 이 경기로 1993년 존 헨드리 이후 30년 만에 아스날 원정에서 2득점을 한 선수가 됐다. 25일 축구 통계 업체 옵타스포츠에 따르면 이는 '토트넘 레전드'로 불리는 위르겐 클린스만, 해리 케인 등도 이루지 못한 대기록이다.

이에 영국 BBC 역시 손흥민에게 평점 7.7점을 매기며 "토트넘은 바이에른 뮌헨으로 떠난 해리 케인 공백을 메울 수 있는 또 다른 방법을 찾았다. 메디슨이 기회를 창출하고 손흥민이 마무리하는 것"이라는 극찬과 함께 손흥민을 아스날전 MVP로 선정했다.

이날 2득점으로 손흥민은 EPL 6경기에서 5골을 기록했다. 25일까지 6라운드가 열린 2023~2024 EPL에서 득점 2위다. 1위는 8골의 맨체스터 시티 엘링 홀란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삼성반도체 8만 출근길 막혔는데…국토부·경찰 핑퐁게임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