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손·발가락 26개로 태어난 인도 아기…"여신의 재림" 기뻐한 가족

머니투데이
  • 하수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09.25 07:13
  • 글자크기조절
지난 16일(현지시간) 인도 북부 라자스탄주 바랏푸르의 한 병원에서 손가락 14개와 발가락 12개를 가진 아기가 태어났다. /사진=인디아타임스 갈무리
지난 16일(현지시간) 인도 북부 라자스탄주 바랏푸르의 한 병원에서 손가락 14개와 발가락 12개를 가진 아기가 태어났다. /사진=인디아타임스 갈무리
인도에서 손가락 14개와 발가락 12개를 가진 아기가 태어났다. 아기의 가족들은 '여신의 재림'이라며 기뻐하고 있다.

25일 인도 인디아타임스 등에 따르면 지난 16일(현지시간) 인도 북부 라자스탄주 바랏푸르의 한 병원에서 20대 산모가 손가락 14개와 발가락 12개를 가진 아기를 출산했다.

아기는 오른손·왼손에 각각 7개 손가락, 오른발·왼발에 각각 6개 발가락을 가지고 태어났다.

아기를 확인한 의사는 "현재 아기는 매우 건강하다"며 "손가락·발가락이 26개인 것은 유전적 요인 때문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아직 아기의 치료 계획은 알려지지 않았다.

아기의 가족들은 손가락·발가락을 14개·12개씩 가진 아기가 태어난 것을 두고 '돌라가르 데비의 재림'이라며 기뻐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돌라가르 데비는 아기가 태어난 지역의 한 사원에서 모시는 신으로, 여러 개 팔을 가진 소녀의 형상을 하고 있다.

아기의 외삼촌은 "여동생이 손가락·발가락을 26개 가진 아기를 낳았다"며 "우리 가족은 이 아기가 돌라가르 데비가 사람의 모습으로 태어난 것이라고 생각하며, 매우 행복하다"고 전했다.

한편 다지증은 손가락이나 발가락이 한쪽에 6개 이상 존재하는 것으로 출생 전 손가락이 제대로 분화되지 않으면서 발생한다.

보통 한쪽 손이나 발에 손가락·발가락이 추가로 확인되며 앞선 사례와 같이 양쪽 모두 확인되는 경우는 드물다. 수술로 치료가 가능하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KB국민은행 ELS 불완전판매 첫 확인…후폭풍 예고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