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박정민 "나 고려대 다녔다, 1학기만"…학벌 포기 이유 무엇?

머니투데이
  • 마아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09.25 09:31
  • 글자크기조절
/사진=EBS '곽준빈의 세계 기사식당'
/사진=EBS '곽준빈의 세계 기사식당'
배우 박정민이 여행 크리에이터 곽준빈과 대화하다 학벌을 언급했다.

지난 24일 방송된 EBS 예능프로그램 '곽준빈의 세계 기사식당'에서는 에필로그로 미방송분이 공개됐다.

곽준빈과 박정민의 키르기스스탄 여행 미방송분에서 두 사람은 저녁 식사를 하러 나갔다. 곽준빈은 "제일 유명한 중앙아시아 음식이다. 저런 식으로 숯불에 구우면 다 샤슬릭"이라며 꼬치구이 요리를 소개했다.

박정민은 곽준빈의 사진을 계속 찍어주며 "카메라에 준빈군 사진만 있다"라고 투덜댔다. 곽준빈은 "거의 여자친구다. 돈을 드려야 할 것 같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박정민은 현지 언어에 대해 질문을 했다. 곽준빈은 현지어를 알려주다가 "어차피 기억 못하실 거다"라고 말했다.

이에 박정민은 "무시하는 거냐. 나 고대 다녔다"라고 응수해 웃음을 자아냈다. 곽준빈이 "유명하죠"라며 "얼마나 다녔냐"라고 묻자 박정민은 "1학기"라고 답하며 민망한 듯 웃어 웃음을 더했다.

곽준빈은 "들어간 게 대단한 거니까"라며 박정민을 위로하는 듯한 말을 해 보는 이들을 폭소케 했다.

박정민은 명문고등학교인 공주 한일고 출신이다. 그는 고려대학교 인문학부에 입학했으나 연기를 전공으로 배우고 싶어 고려대를 중퇴한 후 한국예술종합학교 영상원 영화과에 재시험을 봐 입학했다.

지난 7월26일 개봉한 영화 '밀수'에서 주연을 맡은 박정민은 올해 '1승' 개봉을 앞두고 있으며 최근 넷플릭스 시리즈 '전,란'에 캐스팅 돼 촬영 중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고열·기침 아이들 쏟아져 들어와…"폐렴 난리" 中 병원은 지금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