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숨만 쉬어도 월 800인데 뭣하러".. 게임 중독 건물주 아들

머니투데이
  • 김지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89,661
  • 2023.09.26 06:48
  • 글자크기조절
"숨만 쉬어도 월 800인데 뭣하러".. 게임 중독 건물주 아들
건물주 아들이면서 게임에 중독된 가장 이야기가 전파를 탔다.

JTBC '사건반장'은 지난 25일 방송에서 종일 게임만 하는 남편과 갈등을 겪고 있다는 결혼 2년 차 30대 신모씨 사연이 등장했다.

신씨는 20대 후반 소개팅에서 남편 A씨를 처음 만났다. A씨는 개인 사업을 준비하고 있다고 얘기했지만 말뿐이었다. A씨는 물려받은 건물만 믿고 하루하루를 낭비하는 것처럼 보였다. A씨 통장에는 매월 800만원정도 월세가 입금됐다.

직장 10년 차인 신씨는 여유 있는 집안에서 자랐지만, 남들처럼 평범하게 대학을 졸업하고 꾸준히 일하며 매월 세후 300만원 정도 버는 상황이다.

주변에서는 신씨를 부러워하지만 신씨는 A씨가 한심했다. 뭐든 생산적인 삶을 살길 바랐던 그는 A씨에게 다른 취미라도 가져보라고 했지만 돌아온 대답이라고는 "숨만 쉬어도 돈이 들어오는데 왜 굳이 힘들게 사냐"는 것이었다.

김은배 전 서울경찰청 국제범죄수사팀장은 "월세가 800만원이 나오는 게 중요한 게 아니고 일하고 사회생활을 하고 성취감을 느껴야 한다. 건물에서 나오는 돈은 모아뒀다가 노후에 쓰시고 지금은 열심히 일해서 사회생활을 해라"라고 조언했다.

박상희 샤론정신건강연구소 소장은 "이 부부의 문제는 건물이 있느냐, 800만원이 들어오느냐가 아니다. 제일 중요한 건 남편이 게임 중독이라는 거다. 중독을 해결하지 못하고 이렇게 살면 돈이 아무리 많아도 마약 중독, 외도로 가고 건물 10채라도 10년 안에 다 말아 먹는다. 돈이 많아서 가정이 파괴되는 경우를 상당히 많이 봤다"고 우려했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