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재무부담 우려' 낮아진 눈높이…LG화학, 52주 최저가

머니투데이
  • 김진석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09.26 09:42
  • 글자크기조절

[특징주]

LG화학의 테네시 양극재 공장 예상 조감도
LG화학의 테네시 양극재 공장 예상 조감도
LG화학이 장 초반 약세를 보인다.

26일 오전 9시 26분 코스피 시장에서 LG화학 (504,000원 ▼2,000 -0.40%)은 전 거래일보다 6000원(1.18%) 내린 50만30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장중 50만원까지 내리며 52주 최저가를 기록했다.

이날 유안타증권은 LG화학에 대한 리포트를 내고 목표주가를 기존 90만원에서 80만원으로 하향했다.

황규원 유안타증권 연구원은 "4조원 규모의 설비투자, 8000억원 규모의 배당액에 비해 영업활동 현금 창출 규모는 2조3000억원에 그쳐 외부 자금조달이 필요하다"며 "2024년에도 재무부담이 이어질 것"이라고 전망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고개 푹 숙이고 '침통'…부산이 못 넘은 오일머니 벽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