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더 날렵한 뒷모습…제네시스 'GV80 쿠페' 공개 [영상]

머니투데이
  • 용인(경기)=강주헌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6,367
  • 2023.09.27 10:31
  • 글자크기조절

GV80, 3년 9개월만에 부분변경 모델 출시

제네시스 GV80 쿠페. /사진제공=현대자동차그룹
제네시스 GV80 쿠페. /사진제공=현대자동차그룹
현대자동차의 고급 브랜드인 제네시스가 첫 쿠페형 SUV 모델 'GV80 쿠페'를 공개했다.

제네시스는 26일 경기 용인시에 있는 전시장에서 GV80 부분변경 모델과 GV80 쿠페 모델을 공개하는 미디어 프리뷰 행사를 열었다. 다음달 11일부터 GV80과 GV80 쿠페 판매에 돌입한다.

GV80 쿠페는 제네시스의 첫 쿠페형 SUV(다목적스포츠차량)로 '역동적 우아함(Athletic Elegance)'이라는 제네시스 브랜드의 디자인 철학을 기반으로 만들어진 럭셔리 SUV다.

차체를 가로지르는 아치형 라인인 파라볼릭 라인(Parabolic Line)과 낮고 완만하게 떨어지는 루프 라인이 날렵한 외관 디자인을 완성한다. 특히 후면부는 LED 면발광 리어 콤비램프를 장착하고 테일 게이트에 넓은 형태의 일체형 보조 제동등을 적용해 디자인을 차별화했다.

후면으로 갈수록 루프가 날렵하게 내려오는 쿠페 스타일임에도 불구하고 공간성과 수납성을 충분히 확보하려고 했다. △엔진룸·샤시 등 레이아웃 최적화 △후석 리클라이닝 기능 적용 △트렁크 패키지 최적화 △접이식 러기지 쉘프 적용 등이 이뤄졌다.
26일 경기 용인 제네시스 수지에서 열린 '제네시스 GV80·GV80 쿠페 미디어 프리뷰' 행사에서 공개된 제네시스의 첫 쿠페형 SUV 'GV80 쿠페'와 GV80 부분변경 모델. /용인(경기)=강주헌 기자
26일 경기 용인 제네시스 수지에서 열린 '제네시스 GV80·GV80 쿠페 미디어 프리뷰' 행사에서 공개된 제네시스의 첫 쿠페형 SUV 'GV80 쿠페'와 GV80 부분변경 모델. /용인(경기)=강주헌 기자

제네시스는 GV80 첫 출시 이후 3년 9개월여 만에 선보이는 부분변경 모델도 이날 선보였다. 제네시스 브랜드의 첫번째 SUV인 GV80은 2020년 1월 출시 이후 글로벌 시장에서 누적 17만대 이상 판매됐다.

GV80의 외관은 기존 디자인을 계승하면서 디테일을 챙겼다. 제네시스의 패밀리룩이자 상징인 방패 형상의 전면부 크레스트 그릴에는 이중 메쉬 구조의 라디에이터 그릴을 적용하고 기존보다 코너라인을 부드럽게 다듬었다.

제네시스 GV80 부분변경 모델. /사진제공=현대자동차그룹
제네시스 GV80 부분변경 모델. /사진제공=현대자동차그룹
제네시스의 상징인 두 줄 헤드램프는 MLA(Micro Lens Array) 기술을 탑재했다. 초정밀 제조기술로 구현한 얇은 두께 램프지만 헤드 램프의 광량을 낼 수 있다. 넓은 형상의 스키드 플레이트를 적용한 전면 범퍼는 단단하고 강인한 스포츠 SUV 이미지를 구현했다.

실내는 '여백의 미'에 하이테크 감성을 더했다. 수평형 레이아웃에 클러스터와 AVN 화면이 하나로 연결된 27인치 통합형 와이드 디스플레이가 장착됐다. 크리스탈 디자인을 적용한 전자식 변속 다이얼(SBW)과 통합 컨트롤러는 편안한 그립감을 제공하면서 고급스러운 이미지를 연출한다.

GV80 총괄PM 안세진 실장은 "플래그쉽 대형세단인 G90과 동등 수준의 신사양을 적용해 프리미엄 가치를 강화했다"며 "(GV80 쿠페에도) GV80에 적용된 신규 편의사양을 동일하게 적용해 쿠페의 유니크한 디자인·주행성능과 SUV의 실용성을 조화롭게 결합하려고 했다"고 밝혔다.
제네시스 GV80 부분변경 모델 내장. /사진제공=현대자동차그룹
제네시스 GV80 부분변경 모델 내장. /사진제공=현대자동차그룹

GV80은 △최고출력 304마력, 최대토크 43.0(kgf·m)의 가솔린 2.5 터보 △최고출력 380마력, 최대토크 54.0(kgf·m)의 가솔린 3.5 터보 등 2개의 엔진 라인업으로 운영된다.

여기에 쿠페는 가솔린 3.5 터보 48V 일렉트릭 슈퍼차저(e-S/C) 엔진을 신규로 추가했다. 기존 3.5 터보 엔진 모델 대비 35마력이 향상된 최고출력 415마력, 최대토크 56.0(kgf·m)의 동력성능이다.

제네시스 CBO(Chief Brand Officer) 그레이엄 러셀(Graeme Russell) 상무는 이날 행사에서 "럭셔리의 경계가 끊임없이 재정의되고 있는 요즘 GV80과 GV80 쿠페를 통해 역동적이고 진화하는 고객들의 니즈에 응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저 아빠도 대기업" 용기낸 아빠들…'육아휴직' 늘었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