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은평구 로데오거리 사무실서 '자해난동' 50대 여성 검거

머니투데이
  • 이지현 기자
  • 정세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09.26 13:56
  • 글자크기조절
은평구 로데오거리 사무실서 '자해난동' 50대 여성 검거
서울 은평구 번화가 사무실에서 흉기로 자해를 하며 지인을 협박하고 사무 집기를 망가뜨린 혐의를 받는 50대 여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26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은평경찰서는 50대 여성 A씨를 특수협박과 재물 손괴 혐의로 지난 25일 오후 11시쯤 은평구 갈현동 연신내 로데오거리 한 사무실에서 검거했다고 밝혔다.

A씨는 해당 사무실에 찾아가 피해자를 협박하며 흉기로 손목을 긋는 등 자해를 시도했다. 피해자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현장에서 A씨를 특수협박과 재물손괴 혐의로 현행범 체포했다. 그는 당시 만취 상태였던 것으로 파악됐다.

A씨 신병을 넘겨받은 은평경찰서는 야간인 점 등을 고려해 A씨의 신원보증을 받은 후 석방했다. A씨는 자해과정에서 피를 많이 흘려 치료가 필요한 상황이었으나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범죄피해자에 대한 신변보호 조치 등을 취하는 한편 A씨를 소환해 정확한 사건 동기 등을 조사할 계획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尹대통령, 새 장관 6명 중 '여성 3명'…"이런적 처음"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