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세라젬 마스터V 시리즈 국내 누적 매출 1.5조원 돌파

머니투데이
  • 김성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09.26 13:56
  • 글자크기조절
/사진제공=세라젬.
/사진제공=세라젬.
세라젬이 척추 의료기기 '마스터V 시리즈' 국내 누적 출고 대수가 지난달 40만대를 넘었다고 밝혔다. 누적 매출은 1.5조원을 넘겼다.

마스터V 시리즈는 2018년부터 출시됐다. 당해 5200여대가 출고돼 2020년에는 5만대, 지난해는 12만8600여대가 출고됐다.

마스터V 시리즈는 최대 65도 집중 온열 마사지로 척추 라인 전반을 케어하는 의료기기다. 척추 길이와 굴곡도를 측정하는 스파인스캔과 척추질환 치료에 도움을 주는 견인 기능 등이 있다. 국내에서 생산된다.

지난 4월에 출시된 '마스터 V7 메디테크'는 특허받은 틸팅 마사지 기술로 목과 어깨 근육을 집중적으로 풀어주는 '경추 모드'가 추가됐다. 현재까지 누적 2만7000대 이상 판매됐다.

세라젬은 추석 연휴를 앞두고 최대 60만원 보상판매를 하고 있다. 브랜드 구분 없이 쓰던 안마의자를 반납하면 가격을 할인해준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이러다 장례 5일 치른다…"화장 못 해" 사라지는 3일장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