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아이엠, AI 안티드론 시장 출사표…카이투스테크놀로지와 협약

머니투데이
  • 박수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312
  • 2023.09.26 14:13
  • 글자크기조절
아이엠 CI. /사진제공=아이엠
아이엠 CI. /사진제공=아이엠
광학전자 기업 아이엠 (6,280원 ▼20 -0.32%)이 AI(인공지능) 기반의 안티드론 토탈솔루션 전문업체 카이투스테크놀로지(이하 카이투스)와 공동 운영 계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계약에 따라 양사는 공격적인 글로벌 마케팅으로 빠른 성과를 얻은 카이투스의 영업력과 아이엠의 높은 기술력을 합쳐 시너지를 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 국내외 국방 및 민간 방위 산업 분야에 최첨단 기술을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카이투스는 미국에 본사를 둔 포르템테크놀로지스(이하 포르템)의 국내 공식 리셀러다. 포르템의 제품 외에도 장거리 레이더와 하드킬 솔루션 등 넓은 스펙트럼의 제품군을 갖추고 고객 맞춤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최근 포르템은 '그물포획형 안티드론'으로 글로벌 시장에서 높은 관심을 받았다. 이 업체는 앞서 우크라이나-러시아 전쟁과 2022 카타르 월드컵, 2021 도쿄 올림픽 외 다수 주요 국제 행사에서 활약하기도 했다.

안티드론 시스템은 영공을 침범한 미확인 적 드론을 탐지, 식별, 무력화하는 시스템이다. 포르템의 레이더는 딥러닝 AI를 기반으로 한다. 미국의 빅데이터 기관 및 기업들과 협력해 방대한 데이터를 구축하고 필드에서 획득한 정보들을 반영해 지속적으로 고도화 중이다.

특히 데이터에 마이크로 도플러(Micro-Doppler) 방식을 접목해 무인기 레이더 기술의 핵심인 조류 식별 분야에서 정확도가 독보적인 수준이라는 평이 나온다.

이외에도 요격 드론에 탑재된 그물망(Net gun)을 공중 발포해 적 드론을 포획하고 원하는 지점까지 견인할 수 있다. 낙하사고 등 2차 지상 피해가 없으며 포획한 적기의 포렌식도 가능하다.

아이엠은 향후 카이투스 측과 전략적 협업을 강화해 안티드론 사업에 대한 포괄적인 공조 체제를 구축할 예정이다. 아이엠 관계자는 "전문가들에 따르면 혁신성장 8대 선도사업인 드론 산업 시장 규모가 오는 2025년 85조원에 이를 것으로 전망된다"라고 했다.

이어 "방위산업의 '게임 체인저'로 떠오른 안티드론 시장 진출을 위한 교두보를 마련했다"라며 "국내 유수 기업에 다수의 부품을 납품하는 동시에 지속적인 R&D(연구개발) 강화로 축적해온 노하우를 통해 블루오션을 개척할 것"이라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묶음상품이 더 비싸다니…온라인 '단위 가격' 표시 의무화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