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단독]욕설→'자숙' 반년 끝…홈쇼핑 '완판녀' 정윤정 복귀 확정

머니투데이
  • 임찬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95,622
  • 2023.09.26 14:59
  • 글자크기조절

10월 NS홈쇼핑 첫방

정윤정 쇼호스트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린 게시글/사진=정윤정 쇼호스트 인스타그램 캡쳐
정윤정 쇼호스트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린 게시글/사진=정윤정 쇼호스트 인스타그램 캡쳐
홈쇼핑 진행 중 욕설을 해 논란이 됐던 유명 쇼호스트 정윤정씨가 오는 10월 NS홈쇼핑에 복귀한다. 그간 NS홈쇼핑은 확정된바 없다는 입장이었지만, 취재 결과 개인 특화 프로그램까지 편성한 것으로 드러났다.

26일 홈쇼핑 업계에 따르면 정씨는 오는 10월 21일부터 NS홈쇼핑에서 개인 특화 프로그램 '정쇼(정윤정쇼)'를 운영할 예정이다. 정쇼는 정씨가 그동안 타 홈쇼핑에서 진행했던 개인 특화 프로그램으로 정씨가 고정 게스트로 진행을 맡아왔다.

앞서 NS홈쇼핑은 정씨가 부사장으로 있는 화장품 회사 '네이처앤네이처'와 지난주 상품 판매 관련 미팅을 한 바 있다. 당시 정씨가 직접 NS홈쇼핑을 방문해 미팅을 진행했는데, 일주일 만에 정씨의 출연 여부가 확정됐다. 정씨는 NS홈쇼핑과 직접 계약 상태가 아닌 네이처앤네이처 소속 쇼호스트(고정 게스트)로 방송에 출연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업계 한 관계자는 "NS홈쇼핑 대표 프로그램이었던 '빅쇼'가 문을 닫으면서 NS홈쇼핑의 얼굴이 될 만한 특화 프로그램이 사실상 없다"며 "정씨를 출연시키게 된 것도 이런 상황이 영향을 줬을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이로써 정씨는 반년 만에 홈쇼핑에 다시 모습을 드러내게 됐다. 앞서 정씨는 지난 1월 28일 현대홈쇼핑 방송에서 방송을 조기 종료하지 못한다는 이유로 "XX, 나 놀러 가려고 했는데…"라고 욕설을 해 논란이 됐다. 이후 논란이 커지자 정씨가 직접 사과했지만 현대홈쇼핑으로부터 무기한 출연 정지 처분을 받고 지난 4월 퇴출당한 바 있다.

특히 비슷한 시기 유명 쇼호스트인 유난희씨마저 방송 중 막말을 해 논란이 더 커졌고 이들을 출연시킨 현대홈쇼핑, CJ온스타일 등 홈쇼핑사가 방송통신심의위원회로부터 법적제재를 받아야 했다. 이후 업계 차원에서 쇼호스트들의 이 같은 돌발 행동을 예방하기 위해 자체 심의 조직을 강화하는 등 자정 노력이 잇따랐다.

이에 대해 NS홈쇼핑 관계자는 "계획 중인 편성표에 이·미용 카테고리 공란이 3타임 있긴 하지만 무엇을 할지 아직 확정된 것은 아니다"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월급 올랐는데 계속 마이너스"…주머니 사정 나빠진 이유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