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P
통합검색

신테카바이오, 벨기에 PDC라인 파마와 환자맞춤형 암백신 공동연구

머니투데이
  • 김건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09.26 15:28
  • 글자크기조절
신테카바이오, 벨기에 PDC라인 파마와 환자맞춤형 암백신 공동연구
인공지능(AI) 신약개발 전문기업 신테카바이오 (11,620원 ▲240 +2.11%)가 벨기에 소재 면역항암백신 개발기업 피디씨라인파마(PDC line Pharma, 이하 'PDC')와 환자맞춤형 치료용 암백신 개발을 위한 공동연구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피디씨라인파마는 벨기에에 본사를 둔 면역항암백신 개발 기업으로, 플라즈마사이토이드 수지상세포주(PDC line) 기반 면역 항암 백신 플랫폼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이 백신 기술을 토대로 신생항원을 타깃으로 하는 PDC*neo 파이프라인의 개발을 추진하고 있으며, 유럽 기업 최초로 기술특례 방식으로 코스닥 상장 절차를 진행하고 있다.

현재 비소세포폐암 환자를 대상으로 임상1·2상을 진행하면서 폐암의 종양연관항원(TAA)을 타깃하는 치료제 후보물질의 안정성, 면역원성, 유효성 평가를 통해 해당 백신 플랫폼을 검증하고 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PDC의 'PDC line' 면역 항암 백신 플랫폼 기술과 신테카바이오의 'NEO-ARS(네오-에이알에스)' 신생항원 예측 기술을 접목해 환자맞춤형 치료용 암백신 개발에 착수하기 위한 사전타당성 조사 연구에 돌입한다.

두 회사는 혈액암(Leukemia) 기원의 HLA-A2+ 세포주를 이용한 사례 연구를 연내 마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PDC의 백신 플랫폼에 NEO-ARS 기술이 접목되는 것에 대한 적정성 및 효용성 검토를 한 후에 PDC neo 파이프라인 개발을 위한 공동연구를 논의할 예정이다.

PDC에서 연구해 온 흑색종용 항암백신 후보물질 및 비소세포폐암용 항암백신 후보물질은 기존에 널리 알려진 공유 종양 항원 펩타이드를 탑재한 항원 제시 세포로 구성되어 있는 기성품 형태의 치료제다.

이번 업무협약 이후 양사 간 연구 협력이 본격화되면 신테카바이오가 발굴한 개인마다 서로 다르게 발현되는 암특이항원(TSA)을 타깃하는 환자맞춤형 신생항원 펩타이드에 PDC의 수지상세포 백신 기반 기술을 접목시킴으로써 환자맞춤형 치료용 항암백신의 공동 연구개발까지 이어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에릭 알리워 피디씨라인파마 대표는 "신테카바이오의 NEO-ARS 신생항원 예측 기술은 PDC*line 플랫폼 기술과 상호보완적"이며 "개인 맞춤형 신생항원 기반 항암백신 개발을 위해 신테카바이오와 협력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고 말했다.

정종선 신테카바이오 대표는 "임상적 안정성 및 유효성 측면에서 의미 있는 확인을 한 항암백신 플랫폼을 보유한 PDC와 손을 잡게 돼 기쁘다"며, "NEO-ARS가 PDC와 공동연구에서 PDC*line에 접목된 후 환자맞춤형 항암백신 개발까지 이뤄진다면 치료제 후보물질 개발 전략 수립에 기여하는 것은 물론 NEO-ARS의 활용성 확장 측면에서도 긍정적인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고개 푹 숙이고 '침통'…부산이 못 넘은 오일머니 벽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