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감금당했다" 10대女 신고…성폭행하고 성매매까지 시킨 30대男

머니투데이
  • 류원혜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28,863
  • 2023.09.27 09:37
  • 글자크기조절
/삽화=임종철 디자이너
/삽화=임종철 디자이너
채팅 앱으로 만난 10대 여성을 감금해 성폭행하고 성매매까지 시킨 혐의로 30대 남성이 구속돼 검찰에 넘겨졌다.

인천 서부경찰서는 강간, 감금 등 혐의로 A씨를 검찰에 구속 송치했다고 27일 밝혔다.

A씨는 2020년 채팅 앱으로 만난 B양을 인천 서구 아파트에 감금하고 성폭행하거나 성매매를 강요한 혐의를 받는다.

B양은 지난 11일 오전 112에 문자로 신고했다. 출동한 경찰은 집에 있던 A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하고 B양을 구조했다. A씨는 경찰에 "B양과 합의하고 동거한 것"이라며 혐의를 부인했다.

A씨는 채팅 앱을 통해 만난 B양과 3년 전부터 자기 집에서 함께 지낸 것으로 파악됐다. B양은 1년 전쯤부터 감금당했다고 주장하고 있다.

경찰은 A씨의 계좌 내역 등을 토대로 A씨가 B양을 성매매 시킨 것으로 보고 성 매수 남성들을 추적 중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월급 올랐는데 계속 마이너스"…주머니 사정 나빠진 이유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