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연예인보다 예쁜 자연미인"…北선수들에 열광한 중국인들

머니투데이
  • 구경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9,096
  • 2023.09.27 11:23
  • 글자크기조절
/사진=바이두 갈무리
/사진=바이두 갈무리
2023 항저우 아시안게임에 출전한 북한 여자 선수들의 모습에 중국 누리꾼들이 열광하고 있다.

26일 허신망 등 중국 현지 매체에 따르면 유명 관광지 시후(西湖)에 방문한 북한 여자 선수들의 모습이 중국 SNS(소셜미디어)를 통해 알려졌다.

누리꾼 A씨는 "아시안 게임이 시작돼 각국의 운동선수들이 잇달아 항저우에 도착했는데, 그중 북한 선수들이 눈길을 끌었다"며 "여성 선수들의 옷차림은 수수하지만 단정했다"고 말했다.

이어 "당당하면서도 겸손한 모습에 자신감이 느껴졌다"면서 "중국의 1990년대 스타일"이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자신이 찍은 북한 선수들의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한 북한 선수는 흰색 셔츠에 베이지색 바지를 입고 손에 가방을 들고 있다. 크로스백을 멘 또 다른 북한 선수 역시 흰색 티셔츠에 하늘색 바지, 남색 재킷을 들고 미소 짓고 있었다.

북한 선수들의 모습이 눈길을 끌면서 관련 해시태그(핵심어 표시)가 26일 한때 중국 포털사이트 '바이두'의 실시간 검색어 순위 1위에 오르기도 했다.

중국 현지 누리꾼들은 "옷차림이나 행실이 중국인과 비슷하지만 지금 사람들이 아닌 옛날 사람들 느낌이다. 호감 간다", "중국의 어떤 연예인보다도 더 예쁜 자연미인", "아무리 유행을 따라 입어도 수수한 아름다움이 영원하다", "북한 여성들은 자연스럽게 예쁘다", "북한 선수들은 외모뿐만 아니라 내면도 단단하다. 의욕적이고 활력이 넘쳐 보인다"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한편 소식을 접한 국내 누리꾼들은 "동맹국에 대한 호감이 분명하다" "그냥 평범하다" 등의 의견을 내놨다.
/사진=바이두 갈무리
/사진=바이두 갈무리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영끌했던 집 팔았습니다"…결국 무너진 '청년 가장'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