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연휴 끝나면 '아이폰 예판' 개시…프리미엄폰 대결 '불꽃'튄다

머니투데이
  • 변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7,452
  • 2023.10.01 10:00
  • 글자크기조절

아이폰15 예약판매 6일부터, 15일 출시…이통사 마케팅 경쟁
삼성, 갤럭시 공시지원금↑…S23 FE 출시로 '맞불'

[서울=뉴시스] 김근수 기자 = 애플 스마트폰 시리즈 아이폰15가 출시된 13일 서울 중구 애플스토어 명동점에 아이폰 시리즈가 전시돼 있다. 2023.09.13.
[서울=뉴시스] 김근수 기자 = 애플 스마트폰 시리즈 아이폰15가 출시된 13일 서울 중구 애플스토어 명동점에 아이폰 시리즈가 전시돼 있다. 2023.09.13.
추석 연휴 이후 스마트폰 '2강'의 격돌이 시작된다. 애플의 신제품 아이폰15 시리즈가 한국에 본격 상륙하고, 삼성전자 (72,100원 ▼700 -0.96%)도 흥행 신기록을 쓴 갤럭시Z 플립5를 앞세워 마케팅에 화력을 집중하며 '맞불'을 놓는다. 갤럭시의 안방에서 양사가 자존심을 건 '프리미엄폰' 대전을 벌일 전망이다.

1일 통신업계에 따르면, 애플이 최근 공개한 아이폰15 시리즈와 애플워치 신제품의 국내 출시일은 오는 13일로 확정됐다. 사전 예약은 이달 6일부터다.

이번에 출시하는 신제품은 아이폰15 시리즈와 애플워치9, 애플워치 울트라2 등이다. 6일부터 애플 공식 홈페이지와 애플스토어 앱, 공인 리셀러, 지정 통신사를 통해 주문할 수 있다.

아이폰15 시리즈의 국내 출고가는 전작과 동일한 기본 모델 125만원, 플러스 135만원, 프로 155만원, 프로맥스 190만원이다. 최고가(프로맥스 1TB)는 250만원이다. 애플워치9 시리즈는 41㎜와 45㎜, 두 가지로 출시된다. 알루미늄과 스테인리스 스틸 중 선택 가능하고, 가격은 41㎜ 알루미늄 GPS 모델 기준 59만9000원이다. 애플워치 울트라2는 49㎜ 단일 모델로, 114만9000원이다.

아이폰 15 시리즈는 최초로 USB-C 충전 단자를 채택하고, 디스플레이 상단에 움푹 파인 노치 디자인을 포기했다. 프로 라인업에는 3나노 공정 기반의 'A17 프로' 칩셋이 탑재되고, 티타늄 프레임을 적용했다. 강력해진 프로세서와 경량화 등으로 호평받지만 기대만큼의 '혁신'은 아니란 평가다. 미국 등 1·2차 출시국에선 지나친 발열과 티타늄 소재의 변색 등 논란에도 휩싸였다. 그럼에도 국내에선 10~20대 젊은 층을 중심으로 아이폰 선호도가 높아진 만큼, 올 4분기 프리미엄폰 경쟁의 핵심 플레이어라는 것에는 이견이 없다.



아이폰15 수요자 '선점' 경쟁…'명품' 마케팅


6일 오전 서울시내 한 휴대폰 대리점 앞으로 시민이 지나가고 있다. 2023.07.06./사진제공=뉴시스
6일 오전 서울시내 한 휴대폰 대리점 앞으로 시민이 지나가고 있다. 2023.07.06./사진제공=뉴시스
이동통신3사는 물론 주요 알뜰폰(MVNO) 사업자들도 아이폰 수요자 선점을 목표로 마케팅 경쟁에 돌입했다. SK텔레콤 (50,700원 ▼1,500 -2.87%)은 T다이렉트샵에서 사전예약 알림 신청자 중 추첨을 통해 스타벅스 별 최대 120개가 적립된 'T베어리스타 카드'를 증정한다. KT (33,350원 ▼200 -0.60%)도 온라인몰에서 '갖고 싶은 아이폰15'를 선택한 이들 1000명에게 60달러 규모의 케이스티파이(CASETiFY) 기프티카드를 제공한다. LG유플러스 (10,420원 ▼80 -0.76%)는 사전예약 알림 신청자 중 추첨 증정할 경품으로 발렌시아가 숄더백, 샤넬 로퍼, 맥북에어15, 메종 마르지엘라 바디백, 슈프림 로고 후드티 등을 내걸었다.

자급제 아이폰 고객이 많은 알뜰폰 업계도 마케팅 경쟁에 가세했다. LG헬로비전 (3,345원 ▼20 -0.59%)의 헬로모바일은 사전 신청자 중 요금제 개통을 완료한 아이폰15 고객에 추첨을 통해 스타벅스 상품권과 에어팟2, 필립스 사운드바 등을 증정한다. 미디어로그의 알뜰폰 브랜드 U+유모바일은 온라인 다이렉트몰에서 '아이폰15 찜하기'를 클릭한 고객에 네이버페이(2000원) 혜택을 제공하고, 매일 추첨을 통해 경품을 제공한다.



갤Z5 조기 출시로 '기선제압'…S23 FE 출시 임박


갤럭시S23 FE 홍보 이미지 유출본./사진=SAMMOBILE
갤럭시S23 FE 홍보 이미지 유출본./사진=SAMMOBILE
삼성전자는 8월 초 갤럭시Z5 시리즈를 조기 출시하며 일찌감치 아이폰15 견제에 나선 바 있다. 전작이 8월 초 공개 및 하순 출시 일정이었던 것을 고려하면 3주가량 빠른 시간표였는데, 이를 두고 통신업계에선 하반기 스마트폰 교체 수요를 선점, 아이폰15 출시 전 초기 판매량을 최대한 끌어올리려는 것이란 해석이 뒤따랐다. 전략은 주효했다. 갤럭시Z 플립·폴드5는 국내 사전 예약 개시 1주일 만에 102만대가 판매되며 폴더블폰 역대 최고 기록을 달성했다.

최고가 250만원의 '폰플레이션(스마트폰+인플레이션)'에 부담을 느낄 이용자를 공략하기 위한 대책도 눈에 띈다. 삼성전자의 바(Bar) 타입 프리미엄폰인 갤럭시S23 시리즈 이통3사 공시지원금은 올 8월만 해도 20만원대 수준이었는데, 9월 초부터 일제히 최대 50만까지 올랐다. 공시지원금은 스마트폰 제조사와 이통사가 일정 비율을 분담하는 만큼, 삼성전자가 국내 시장에서 아이폰15 시리즈 견제를 목표로 S23의 지원금을 높였다는 평가다. 이통사 역시 지원금 상향으로 S23 재고를 털어낼 수 있어 이해관계가 맞아떨어진다.

이와 함께 삼성전자는 이르면 10월 초 갤럭시 S23 FE를 출시할 계획이다. 갤럭시S FE(팬 에디션) 시리즈는 플래그십의 하위 파생 모델로 갤럭시S의 주요 스펙은 그대로 유지하되 가격은 30~40% 낮춘 준프리미엄 제품이다. FE 모델 출시는 2021년 '갤럭시S21 FE' 이후 2년 만이다. 이를 통해 삼성전자는 신제품이 없는 4분기에도 FE를 앞세워 소비자 점유율을 지킨다는 전략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삼성반도체 8만 출근길 막혔는데…국토부·경찰 핑퐁게임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