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철도산업 이끌 최고 인재 찾는다…철도공단, 93명 공개채용

머니투데이
  • 이민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09.27 16:04
  • 글자크기조절

사회적 형평성 고려 지역안배·양성평등 반영

국가철도공단 사옥 전경
국가철도공단 사옥 전경
국가철도공단은 철도산업을 이끌어갈 전문성과 역량을 갖춘 인재 93명을 공개채용한다고 27일 밝혔다.

채용규모는 총 93명이다. △일반직 49명 △고졸 7명 △보훈 7명 △실무직 30명이다. 직렬별로는 사무(일반) 14명, 사무(IT) 2명, 토목 22명, 건축 3명, 전기(전철전력) 7명, 전기(신호) 10명, 기계 5명, 국가중요시설 방호 27명, 미화 2명, 시설관리 1명을 채용한다.

이번 채용에서 철도공단은 공공기관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보훈 전형과 고졸 인재를 별도 채용한다. 모든 전형 단계에서 장애인과 보훈 대상자에게 가점을 부여한다.

또 선발 과정에서 사회적 형평성 등을 고려한다. '혁신도시 조성 및 발전에 관한 특별법'에 따라 모집 분야별로 신규 채용인원의 27%를 대전·충청·세종 지역인재로 뽑는다. 양성평등 채용목표제를 통해 어느 한쪽 성별의 면접자가 전체 면접 인원의 30% 미만일 때는 해당 성별의 응시자에게 면접 기회를 추가로 부여할 예정이다.

입사지원서 접수는 다음 달 5일부터 12일까지 철도공단 입사지원 누리집에서 가능하다. 서류·필기 및 면접전형을 거쳐 12월 말 최종합격자를 발표한다. 김한영 국가철도공단 이사장은 "청년층의 취업난 완화를 위해 휴직자 대체 채용 등 채용 여력을 극대화하여 양질의 일자리 마련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폐렴 덮친 광둥, QR코드 부활"…中 사회통제 소문에 '술렁'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