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양발 태클 당하고…퇴장까지…北에 막힌 女축구, 25년 만에 4강 실패

머니투데이
  • 성시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09.30 20:23
  • 글자크기조절
[윈저우=뉴시스] 고승민 기자 = 30일 중국 윈저우 스포츠센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여자 축구 8강전 한국 대 북한 경기, 4대1로 한국을 꺾은 북한 선수들이 기뻐하고 있다. 2023.09.30.
[윈저우=뉴시스] 고승민 기자 = 30일 중국 윈저우 스포츠센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여자 축구 8강전 한국 대 북한 경기, 4대1로 한국을 꺾은 북한 선수들이 기뻐하고 있다. 2023.09.30.
한국 여자축구 대표팀이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8강전에서 북한에 역전패해 대회를 마감했다.

한국은 30일 오후 5시30분 중국 저장성 원저우 스포츠센터 스타디움에서 열린 북한과의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8강전에서 1-4로 졌다.

한국이 아시안게임 여자축구 8강에서 탈락한 건 1998년 방콕 대회 이후 25년 만이다. 한국은 2010년 광저우, 2014년 인천, 2018 자카르타·팔렘방 대회에서 3차례 연속으로 동메달을 획득했다.

북한은 이날 전반 11분 자책골을 헌납했다. 한국 김혜리의 코너킥이 골문 앞에 있던 북한 안명송의 다리에 맞고 그대로 골문에 들어간 탓이다. 그러나 전반 20분 북한 리학이 페널티 박스 앞 프리킥으로 동점골을 기록하면서 승부는 원점으로 돌아갔다.

한국은 전반 41분 손화연이 북한 골키퍼 김은희와 충돌, 2번째 경고를 받고 퇴장하면서 수적으로 불리해졌다. 북한은 후반 5분 주효심, 후반 14분 김경영의 슈팅으로 한국의 골문을 위협했다.

북한은 후반 36분 문전 혼전 상황 안명송이 골을 넣으면서 역전, 후반 45분 리학의 추가골로 앞서나갔다. 한국은 후반 추가시간 북한 김경영에게 페널티킥 골을 내주며 1-4로 패배했다.

이날 경기는 여러 차례 몸싸움이 벌어졌다. 양팀 선수들은 전반 3분만에 북한 홍성욱이 한국 지소연에게 양발 태클을 가하자 다툼을 벌이기도 했다.

한국을 이끈 콜린 벨 감독은 올해 7월 열린 국제축구연맹(FIFA) 여자축구 월드컵에서 1무 2패로 조별리그에서 탈락한 데 이어 아시안게임에서도 고전을 면치 못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저 아빠도 대기업" 용기낸 아빠들…'육아휴직' 늘었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