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소림축구도, 5만 홈팬도 실력으로 압도했다…한국, 中에 2-0 승리

머니투데이
  • 김인한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6,933
  • 2023.10.01 23:00
  • 글자크기조절

아시안게임 3연패 도전 순항
4일 오후 9시 우즈베키스탄과 4강전

[항저우=뉴시스] 고승민 기자 = 1일 중국 항저우 황룽 스포츠센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남자 축구 8강전 한국 대 중국 경기, 전반전 한국 송민규가 추가골을 넣은 뒤 동료들과 기뻐하고 있다. 2023.10.01.
[항저우=뉴시스] 고승민 기자 = 1일 중국 항저우 황룽 스포츠센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남자 축구 8강전 한국 대 중국 경기, 전반전 한국 송민규가 추가골을 넣은 뒤 동료들과 기뻐하고 있다. 2023.10.01.
아시안게임 3연패에 도전하는 남자 축구 국가대표팀이 개최국 중국에 2대0 무실점 승리를 기록했다. '짜요(중국어로 힘내라)'를 외치던 5만 중국 관중과 이른바 '소림 축구'로 불리는 중국의 거친 플레이를 실력으로 압도했다.

황선홍 감독이 이끄는 한국 24세 이하(U-24) 축구대표팀은 1일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남자 축구 8강에서 개최국 중국에 2대0으로 승리했다. 시종일관 거친 플레이를 펼친 중국을 상대로 부상자 없이 경기를 끝낸 점도 의미가 크다.

중국 대표팀은 킥오프 13초 만에 수비수 박진섭에게 파울을 하며 거친 플레이를 시작했다. 특히 이번 아시안게임은 VAR(비디오 보조 심판) 시스템이 없어 심판 판정이 변수로 떠오를 수 있어 초반 득점이 무엇보다 중요했다.

우리 대표팀은 초반부터 고영준, 조영욱, 송민규, 홍현석 등을 앞세워 중국을 몰아붙였다. 전반 18분 황재원이 페널티박스 바깥에서 프리킥을 얻어냈고 키커로 나선 홍현석이 왼발로 '환상골'을 만들었다.

(항저우(중국)=뉴스1) 민경석 기자 = 1일 오후 중국 항저우 황룽 스포츠센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대한민국과 중국의 축구 8강전에서 대한민국 홍현석이 득점에 성공한 뒤 동료들과 기쁨을 나누고 있다. 2023.10.1/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항저우(중국)=뉴스1) 민경석 기자 = 1일 오후 중국 항저우 황룽 스포츠센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대한민국과 중국의 축구 8강전에서 대한민국 홍현석이 득점에 성공한 뒤 동료들과 기쁨을 나누고 있다. 2023.10.1/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전반 34분에는 조영욱이 오른쪽 돌파로 수비를 허문 후 땅볼 크로스를 연결했고, 쇄도하던 송민규가 골문에 침착하게 밀어 넣었다. 한국은 전후반 90분 동안 공세를 늦추지 않고 골문을 두드렸다. 추가 득점에는 실패했지만 무실점을 기록했다. 중국은 전반 마무리 직전 결정적인 골 기회를 만들었으나 이를 마무리하지 못했다.

후반 들어서 중국 선수들이 우리 대표팀을 상대로 한층 더 거친 플레이를 펼쳤지만, 부상자 없이 경기를 마무리했다. 이날은 중국 국경절인 탓에 관중석이 중국 팬들로 가득 찼다. 이들은 '짜요'(중국어로 힘내라)를 외치며 선수들의 분발을 요구했지만 한국의 견고한 수비를 넘어서지 못했다.

후반전에선 컨디션 유지 차원에서 벤치에서 대기했던 이강인(파리생제르맹), 정우영(슈투트가르트), 엄원상(울산) 등이 출격했다. 위협적인 장면을 만들었으나 추가 득점은 나오지 않았다.

황선홍호는 조별리그부터 16강전까지 21득점(1실점)을 기록하는 등 압도적인 모습을 보였다. 한국은 오는 4일 오후 9시 같은 장소에서 우즈베키스탄과 4강전을 치른다.

[항저우=뉴시스] 고승민 기자 = 1일 중국 항저우 황룽 스포츠센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남자 축구 8강전 한국 대 중국 경기, 전반전 한국 송민규가 추가골을 넣은 뒤 기뻐하고 있다. 2023.10.01.
[항저우=뉴시스] 고승민 기자 = 1일 중국 항저우 황룽 스포츠센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남자 축구 8강전 한국 대 중국 경기, 전반전 한국 송민규가 추가골을 넣은 뒤 기뻐하고 있다. 2023.10.01.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폐렴 덮친 광둥, QR코드 부활"…中 사회통제 소문에 '술렁'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