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보로노이, 핵심 파이프라인 VRN11 마침내 뜬다…기대감 '물씬'

머니투데이
  • 김도윤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11.20 05:30
  • 글자크기조절
보로노이, 핵심 파이프라인 VRN11 마침내 뜬다…기대감 '물씬'
신약 개발 기업 보로노이가 핵심 파이프라인으로 꼽는 4세대 비소세포폐암 치료제 'VRN11'의 임상시험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지난 10월 식품의약품안전처(식약처)로부터 임상 1상 시험계획(IND)을 승인받으며 사실상 임상 개발에 진입했다. 전임상에서 '뇌혈관 장벽 투과율'(BBB) 100%를 확인한 약물이라 임상시험에서 어떤 결과가 나올지 이목이 쏠린다.

보로노이 (39,550원 ▲1,050 +2.73%)는 EGFR(상피세포성장인자수용체) C797S 변이 암 환자에 대한 VRN11의 효과를 확인하기 위해 국내외에서 비소세포폐암 환자 약 50명을 대상으로 임상시험을 진행한다고 17일 밝혔다. VRN11은 EGFR 비소세포폐암에 타그리소(Tagrisso, 성분명 Osimertinib) 등 기존 치료제를 사용할 때 내성으로 발생하는 C797S 돌연변이를 타깃하는 신약 후보물질이다. 타그리소 내성 환자와 뇌전이 비소세포폐암 환자를 치료하는 약물로 개발할 예정이다.

VRN11은 5개의 신약 후보물질을 기술수출한 보로노이가 자체적으로 임상시험을 진행하는 첫 파이프라인이다. 그만큼 기대가 크단 뜻이다. 보로노이의 독자적인 AI(인공지능) 신약 후보물질 발굴 플랫폼의 역량을 집중한 파이프라인으로 기대된다.

VRN11은 특히 전임상에서 EGFR C797S 돌연변이 비소세포폐암에 대한 획기적인 효능과 안전성을 확인하며 주목받았다. 전임상에서 3세대 타그리소보다 빠른 속도로 암 크기를 줄였고, 뇌 전이 모델에서 높은 항암 효과를 보였다. 경쟁 물질보다 돌연변이 선택성이 높은 데다 뇌 투과율은 100%에 달했다. 뛰어난 안전성도 강점으로 꼽힌다.

주식시장에서도 VRN11에 대한 기대가 크다. 이달 박재경, 이준호 하나증권 연구원은 VRN11과 또 다른 비소세포폐암 치료제 'VRN07'(ORIC-114)의 가치만 산정해 보로노이 목표주가를 9만원(증자 반영)으로 유지했다. VRN10 등 다른 파이프라인의 가치를 제외하고 두 파이프라인만으로 지금 시장가치의 2배를 훌쩍 넘는 목표주가를 제시한 셈이다.

두 연구원은 지난 10월 열린 '유럽종양학회 연례학술회의 2023'(ESMO 2023)에서 VRN07을 기술이전 받은 미국 바이오 오릭파마수티컬스(이하 오릭)가 긍정적인 임상 1상 중간 결과를 발표하면서 VRN11에 대한 기대가 더 커졌다고 분석했다.

두 연구원은 "오릭이 발표한 VRN07의 임상 1상 결과는 고무적"이라며 "EGFR Exon20 insertion 환자 15명 중 4명에서 반응이 확인됐다"고 설명했다. 또 "특히 기존에 리브레반트, 백금항암에 재발한 뇌 전이 환자에서 CR(Complete Response, 완전관해) 사례가 확인된 점도 고무적"이라며 "Grade3(3급) 이상 치료 관련 부작용은 19%, 치료 중단은 4%로 내약성도 우수했다"고 평가했다.

두 연구원은 "VRN07의 긍정적인 결과는 VRN11에 대한 기대감을 더 높인다"며 "2024년 하반기에 확인될 임상 1상 결과에 주목하자"고 조언했다.

이달 하현수 유안타증권 연구원 역시 VRN07의 임상 1상 중간 결과에 대해 호평하며 보로노이의 목표주가를 8만5000원으로 제시했다. 이 역시 보로노이 현재 주가보다 2배 이상 높은 가격이다.

하 연구원은 "VRN07은 경쟁 약물보다 우수한 안전성과 높은 선택성을 확인할 수 있었다"며 "VRN11은 동물 실험에서 확인된 높은 치료 지수로 볼 때 초기 투약 용량에서부터 종양 억제 효과를 확인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진단했다.

또 "VRN11은 EGFR 내 돌연변이에 대한 선택성이 VRN07에 비해 월등히 높으며, BBB 투과율에서도 우수한 결과를 보였다"며 "VRN07이 치료받지 않은 CNS(중추신경계) 환자에게서 완전관해에 도달하는 결과를 보이면서 VRN11의 뇌전이 환자에서 효과적일 것으로 기대한다"고 평가했다.

보로노이 관계자는 "VRN11은 전임상에서 뛰어난 안전성과 높은 효능을 확인한 보로노이의 대표 파이프라인"이라며 "보로노이는 EGFR 계열과 관련한 연구를 오랜 기간 지속하면서 다양한 노하우를 보유한 만큼 VRN11의 임상시험을 통해 안전성과 효능을 입증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일단 뽑아" 경력 없어도 현장서 교육…반도체 인재 확보 총력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