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이참에 TV 바꾸자"…통 크게 지갑 열자 '쓱데이' 매출 1.7조 '역대급'

머니투데이
  • 임찬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11.21 06:00
  • 글자크기조절
지난 18일 스타필드 안성 캐릭터 페스티벌 현장 모습./사진제공=신세계그룹
지난 18일 스타필드 안성 캐릭터 페스티벌 현장 모습./사진제공=신세계그룹
신세계그룹이 지난 13일부터 19일까지 연 '2023 대한민국 쓱데이' 매출이 2021년 직전 쓱데이 대비 22% 증가한 1조7000억원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SSG닷컴(31%), G마켓(10%), 신세계라이브쇼핑(34%), W컨셉(161%) 등 그룹 내 온라인 계열사 매출도 2년 전 행사 대비 크게 늘었다.

SSG닷컴은 쓱데이 기간 명품·뷰티·가전 등 주력 카테고리가 매출을 견인해 계획 대비 121% 달성률을 기록하며 역대 쓱데이 자체 최고 실적을 경신했다. 유가공품 85%, 대용식 55% 등 고물가에 파격 할인 혜택을 선보인 가공식품 신장률도 높게 나타났다.

지난 13일 오후 코엑스에서 연 '쓱데이 스페셜 라이브방송'도 올해 라방 최고 매출을 기록했다. 6개 계열사, 12개 브랜드가 참여한 그룹 공동 라방에 총 15만여명의 시청자가 몰렸으며 지난 행사 라방 대비 매출이 64% 늘었다.

W컨셉 역시 쓱데이 기간 한정 판매한 디자이너 브랜드 기획 상품이 호응을 얻으며 역대 쓱데이 자체 기네스 매출을 달성했다. 지난 행사 대비 APP 유입이 73%, 신규 회원 수는 16% 증가했다.

이마트 매출은 지난 행사 같은 기간 대비 22% 늘었고 지난해 야구단 우승 기념행사 '쓱세일' 같은 기간 대비 매출보다도 5% 늘었다. TV, 냉장고, 세탁기 특가 구매 찬스에 고객이 몰리며 대형가전 매출이 25% 증가했고 반값 할인, 일자별 특가 행사 등이 호응을 끌며 가공식품 매출이 40% 증가했다.

신세계백화점도 행사 기간 확대와 갑자기 찾아온 추위의 영향으로 패션, 잡화, 생활 등 전 장르에 걸쳐 호실적을 내며 지난 쓱데이 대비 53% 매출이 늘었다. 패션은 53%, 잡화는 43%의 높은 신장률을 기록했다. 또 375% 신장한 대형가전, 107% 신장한 가구·침대 등이 백화점 매출 상승을 견인했다.

이 밖에 호캉스족들을 쓱데이로 끌어모은 조선호텔앤리조트의 매출은 31% 증가했고 모빌리티쇼 등 3가지 테마의 스타필드 빅 쇼(Big Show)로 볼거리와 즐길거리를 만든 신세계프라퍼티 매출도 16% 증가했다.

이마트24는 제육볶음, 소시지야채볶음 등 7가지 반찬을 담은 6000~7000원 가치 '7찬 도시락'을 15일부터 사흘간 3500원에 판매, 도시락 부문 매출 압도적 1위에 올랐다. 이마트에브리데이는 가성비 신선식품 브랜드 '신선흠' 7개 품목을 운영, 일반 농산물보다 약 40% 싸게 팔며 3일간 9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G마켓과 옥션은 쓱데이(11월13~19일)와 빅스마일데이(11월6~19일) 기간 동안 총 2117만여개 상품을 팔았다. 하루 평균 151만여개씩, 매시간 당 6만3000개씩 팔린 셈이다.

신세계그룹은 "2년 만에 돌아온 국가대표 쇼핑축제 쓱데이가 올해도 많은 고객의 사랑 덕택에 역대급 실적을 경신했다"며 "앞으로도 고객과 상품에 더욱 집중해 더 큰 혜택과 경험을 누릴 수 있는 다양한 행사를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더는 못 버텨" 영끌족의 최후…아파트 경매 49% '급증'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