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과후배 동의받고 XX 인증"…고파스 '성관계 영상'에 서버 다운

머니투데이
  • 하수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8,889
  • 2023.11.21 11:17
  • 글자크기조절
고려대학교 학생과 교직원 등을 대상으로 운영중인 대학생 커뮤니티에서 성관계 영상이 한때 올라와 논란이 되고있다./사진=고려대 커뮤니티 '고파스' 갈무리
고려대학교 학생과 교직원 등을 대상으로 운영중인 대학생 커뮤니티에서 성관계 영상이 한때 올라와 논란이 되고있다./사진=고려대 커뮤니티 '고파스' 갈무리
고려대학교 학생과 교직원 전용 커뮤니티 '고파스'에 성관계 영상이 한때 올라와 논란이다. 현재 영상이 담긴 게시글은 삭제된 상태다.

21일 고파스·에펨코리아 등 온라인 커뮤니티에 따르면 전날(20일) 오후 고파스에는 남녀 간의 성관계 영상이 올라와 한때 서버가 마비됐다.

영상 게시자인 남학생은 상대방의 동의를 받았다고 주장하며 음란물 (여자 후배와의 성관계 영상)을 올렸다. 이후 익명의 회원이 댓글 창을 통해 유사한 음란물을 재차 올린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대해 '여성에 대한 2차 가해가 우려된다'는 커뮤니티 반응들이 연이어 올라왔다.

이를 본 한 회원이 통신매체 이용 음란죄로 신고하겠다고 하면서 온라인 공방이 오고 갔다. 이에 따라 고파스 사이트가 먹통이 된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해당 영상들은 '고파스'에서 삭제됐고, 사이트도 정상 운영 중이다. 하지만 21일 기준 실시간 검색순위 창에 '후배' '인증' '남자' '로스쿨' '과후배' 등의 관련 검색어가 여전히 남아있는 것으로 확인된다.

이같은 논란을 접한 누리꾼들은 "여성이 촬영을 허락했다는 건가 아니면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리는 걸 허락했다는 건가 어느 쪽이든 정말 정상은 아닌 것 같다" "개인의 자유라는 댓글이 있는데 그럼 학교 커뮤니티가 음란물 사이트가 되는 것도 괜찮다는 것인가" "공부 열심히 해서 고려대 가놓고 왜 인생을 스스로 꼬는 건지 참" 등의 반응을 보였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더는 못 버텨" 영끌족의 최후…아파트 경매 49% '급증'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